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안전자산 ‘금값’ 7년만에 1,600달러↑…국제유가는 제자리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국제유가는 18일(현지시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우려가 지속되는 가운데 보합세를 보였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3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과 같은 배럴당 52.0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51.15달러까지 하락했다가 지난 14일 마감가와 같은 수준에서 장을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4월물 브렌트유는 오후 3시28분 현재 배럴당 0.07%(0.04달러) 오른 57.7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

      경제·사회2020-02-19

      뉴스 상세보기
    • 신종코로나 여파, 국내 주식펀드 올해 2조원 순유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우려로 인해 올 들어 국내 주식형 펀드에서 2조원가량의 자금이 빠져나갔습니다.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 자료에 따르면, 설정액 10억원 이상 국내 주식형 펀드 961개의 설정액은 지난 7일 기준 총 54조3,355억원으로 연초 이후 2조32억원 감소했습니다.국내 주식형 펀드 유형별로는 연초 이후 액티브 펀드에서 4,529억원, 인덱스 펀드에서 1조5,503억원이 각각 순유출됐습니다.반면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국내 채권형 펀드에는 연초 이후 2,626억원이 순유입돼 자금 유출입이 주식형 펀드와 반대..

      증권2020-02-10

      뉴스 상세보기
    • 저금리·고령화, 안전자산 선호… 달러·인컴펀드 ‘관심’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앵커]계속해서 하향 조정되는 경제 성장률과 금리, 여기에 고령화까지 더해지면서 안전자산을 찾는 투자자들이 늘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안전자산 ‘금’이나 ‘달러’는 물론이고, 펀드 시장에서도 이 같은 흐름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소연 기자입니다. [기자]저금리·저성장·고령화가 계속되면서 안전자산을 찾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안전자산은 금과 달러로, 금 1g의 가격 변동 추이나 개인의 달러 보유액을 보면 이 같은 안전자산 선호 심리는 더욱 뚜렷하게 보입니다...

      증권2019-10-22

      뉴스 상세보기
    • “日 추가 보복시 코스피 1,850까지 하락 가능”

      [앵커]어제 오후 우리 정부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GSOMIA) 파기를 공식화했습니다. 이에 일본 외무성은 주일대사를 불러 항의하는 등 한일 갈등이 더욱 심화하는 모양새인데요. 주식시장에서는 일본 경제보복 영향이 선반영돼 큰 영향이 없을 것이란 전망과 일본의 추가 보복으로 지수가 하락할 수 있다는 예측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청와대는 어제(22일) 오후 지소미아 파기를 공식화했습니다. 일본 측의 화이트리스트 배제로 안보에 중대한 변화가 초래된 상황..

      금융2019-08-23

      뉴스 상세보기
    • 금 가격 역대 최고가 경신 ‘1g당 5만5,410원’…거래량도 역대 최대치

      글로벌 경기의 불확실성이 증가하면서 안전자산인 금의 가격이 최고가를 경신했다. 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KRX금시장의 1g당 금 가격은 5만5,410원(1돈 20만7,787원)을 기록했다. 이날 거래된 금의 양은 총 149kg이다. 지난 2014년 3월 KRX금시장이 개설된 이후 최고가와 최대 거래량을 기록한 것이다. 이전 역대 최고가는 지난달 31일 기록한 1g당 5만4,650원이었고, 최대 거래량은 지난 2017년 12월 20일에 기록한 141.2kg이었다. 한국거래소 KRX금시장 관계자는 “일본정부의 백색국가 ..

      증권2019-08-0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안전자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안전자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