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박영선 “변수 없다면 올해 ‘불화수소’ 국산화 가능”

      [앵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일본이) 다른 변수가 발생하지 않는다는 전제를 둔다면, 올해 연말까지 (국산화가)가능한 것 중 하나가 불화수소”라고 밝혔습니다. 일본 의존을 탈피할 수 있는 부품·소재 국산화에 속도가 붙는 모습인데요. 박 장관은 지난 13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본관에서 한 브리핑을 갖고 중소기업의 R&D 지원체계를 대폭 손질하는 개선방안을 발표했습니다. 보도에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정부가 중소기업의 R&D 지원체계를 뜯어 고쳐 일본의 경제규제 조치 품목..

      산업·IT2019-08-1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알엔디 지원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알엔디 지원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알엔디 지원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