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골디락스와 새해 경제전망

      골디락스와 화로동선의 지혜 ‘골디락스와 곰 세 마리’라는 동화가 있다. 영국에서 오래 전부터 구전되어 오던 이야기를 영국의 시인 로버트 사우디(Robert Southey)가 1837년에 소설로 재구성 한 것이다. 우리나라에는 그다지 알려지지 않았지만 서양에서는 골디락스를 모르면 외계인으로 치부될 정도로 유명하다. 한국은행 이주열 총재가 최근 세계경제를 골디락스에 비유해 화제를 모은 적이 있다. 이주열 총재는 한국은행 출입기자단가지단과의 간담회에서 “2018년을 맞이하면서 저출산 고령화, 부문별 불균형, 가계부채 ..

      오피니언2018-01-01

      뉴스 상세보기
    • 가상이 아닌 가상화폐

      가상화폐는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온라인에서 결제가 가능한 통화로 볼 수 있다. 국가가 발행한 법정통화도 아니고 아직은 결제수단으로도 일본을 제외하고 인정을 받지 못하고 있어서 ‘가상화폐’라고 불리고 있다. 그러나 블록을 만들 때 거래내역을 암호화하므로 암호화폐라고 하는 것이 본질에 가깝다. 영어 용어로도 Cryptocurrency(암호화폐)이다. 특히 최근 한국시장에서의 가상화폐 열풍은 많은 경우에 가상화폐의 가격, 상승률, 하락률 그리고 매매손익에 초점을 맞추면서 가상화폐의 본질이나 중요한 기능에 관심을 갖지 못하고..

      오피니언2017-12-26

      뉴스 상세보기
    • 괴리율 공시도 ‘무용지물’ 증권사 보고서 바꾸려면

      '매수’ 의견 일색에 목표주가도 과하게 높은 증권사 보고서를 개선하기 위해 지난 9월 ‘증권사 보고서 괴리율 공시 제도’가 시행됐다. 하지만 올해 국내 증권사들의 평균 매수의견 비중은 86%에 달하는 반면 매도의견 비중은 0.22%로 여전히 바닥이다. 괴리율도 마찬가지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증권사들이 보고서를 발간하는 309개 종목 중 목표주가와 현재 주가 간 괴리율이 30%가 넘는 종목이 40%가 넘는다. 전체 종목 평균 괴리율은 26.79%로 오히려 괴리율 공시제 시행 전인 8월 말보다 높아졌다. ..

      오피니언2017-12-22

      뉴스 상세보기
    • 초대형IB 단기금융업 인가 연기 이유 밝혀야

      한국투자증권에 이은 2호 단기금융업 인가 초대형IB의 연내 출범이 결국 무산됐다. 지난 13일 KB증권의 단기금융업 인가안이 증권선물위원회 정례회의에 상정됐지만 결론이 나지 않았다. 초대형IB 선정과 인가가 미뤄진 것은 이번이 네 번째다. 지난 3월 초대형IB 육성방안을 담은 자본시장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후 약 8개월간의 성과가 한국투자증권 단 한 곳이다. 인가를 미루는 것 자체는 문제가 아니다. 국내에서 처음 시행되는 제도이고, 최종구 금융위원장도 대주주 적격성과 건전성 측면에서 철저히 검토하겠다고 밝힌 바 있기 ..

      오피니언2017-12-15

      뉴스 상세보기
    • 파리바게뜨 사태가 주는 교훈

      고용노동부가 지시한 파리바게뜨 직접고용 시정지시 기간이 끝났지만 여전히 이를 둘러싼 제빵기사와 본사의 입장은 평행선을 달리고 있다. 파리바게뜨 본사는 대안으로 제시한 3자 합작회사 ‘해피파트너즈’를 통해 제빵기사와 근로계약을 체결하기 시작했다. 반면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70명은 파리바게뜨 본사를 상대로 “직접 고용하라”며 소송을 제기했다. 접점을 찾기 어려워 보인다. 일각에서는 직접고용을 하면 SPC가 망할 것처럼 얘기한다. 직접고용을 하게 되면 본사 직원이 두 배로 늘어남에 따라 인건비 부담으로 파리바게뜨가 경..

      오피니언2017-12-1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오피니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오피니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오피니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