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개인·외국인 동반 매수세에 이틀째 상승…2,250선 돌파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개인과 외국인의 동반 매수세에 힘입어 2,250선을 돌파했다. 이틀 연속 상승세다. 미국 뉴욕증시가 사상 최고가를 경신하면서 이날 강세 출발한 코스피는 장초반 2,270선 부근까지 상승 폭을 확대했다. 하지만 기관투자자를 중심으로 차익실현 매도 물량이 출회되면서 오름폭을 대부분 반납해 장을 마쳤다. 코스닥은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세에 3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코스피 지수는 17일 전일 대비 2.52포인트(0.11%) 오른 2,250.57에 종료됐다. 기관 홀로 2,982억원을 순매..

      증권2020-01-17

      뉴스 상세보기
    • 외인 매수에 코스피 외국인 시총 비율 13년 여 만에 최고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이 보유한 주식의 시가총액 비율이 13년 5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16일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 14일 기준 외국인이 보유한 코스피 주식 시가총액은 585조9,808억원으로 전체 코스피 시가총액 1,506조5,345억원의 38.90%를 차지했다. 이는 2006년 8월 8일(38.91%) 이후 13년 5개월 여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 같은 날 코스피 시가총액은 2018년 10월 8일(1,507조7,282억원) 이후 1년 3개월여 만에 1,500조원대를 회복하기도 했다.특..

      증권2020-01-16

      뉴스 상세보기
    • [SEN마감시황]코스피, 외인 매수세에 이틀째 강세…2,200선 돌파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코스피가 외국인 매수세에 2,200선을 돌파했다. 전날 미국 3대 증시가 나란히 신고가를 기록한 가운데 이날 강세 출발한 코스피는 장중 외국인이 매수세를 강화하면서 상승 폭을 키워 장을 마쳤다. 외국인은 6거래일 동안 1조원 규모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코스닥은 개인이 1000억원에 가까운 주식을 사들이면서 1% 넘는 오름세를 보였다. 코스피 지수는 10일 전일 대비 19.94포인트(0.91%) 오른 2,206.39에 종료됐다. 외국인 홀로 3,805억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개인과 기관은 각각 2..

      증권2020-01-10

      뉴스 상세보기
    • 지난해 외국인 서울 직접투자액 100억달러 돌파

      지난해 서울시가 유치한 외국인 직접투자액이 최초로 100억달러를 돌파했습니다.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를 상대로 한 외국인직접투자액은 지난해 101억달러로, 우리 돈으로는 약 11조7,000억원에 달합니다.기존 역대 최고 기록인 2016년 96억 달러를 넘어선 것으로, 2018년 90억달러보다는 11억달러(12%) 늘었습니다.업종별로 보면 제조업이 K뷰티 인기에 힘입어 전년보다 276% 급증한 20억달러의 외국인투자를 유치했습니다. 서비스업은 81억달러로 3% 감소했지만, 여전히 서울 전체 외국인 투자의 80% 이상을 차지..

      증권2020-01-06

      뉴스 상세보기
    • 지난해 외국인투자, 5년 연속 200억달러 기록…역대 2위

      지난해 외국인직접투자(FDI)가 2018년에 비해서는 줄었지만, 5년 연속 200억달러를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6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2019년 외국인직접투자는 신고 기준 233억달러로 역대 2위 실적을 기록했다. 도착 기준으로는 128억달러로 역대 4위이다.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2018년 269억달러(신고 기준)에 비해서는 13.3% 감소했다. 도착 기준 투자액은 26.0% 줄었다.산업부는 “2015년 이후 5년 연속해 외국기업들이 매년 200억달러 이상을 투자해 온 만큼 이제 외국인직접투자 200억달러 유치 기조..

      금융2020-01-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외국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외국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외국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