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연간 영업익 67%↓' 이마트 실적 급락…한신평, 신용등급 1단계 강등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이마트의 연간 실적이 급락한 가운데 한국신용평가(이하 한신평)가 이마트의 수익성 저하를 반영해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을 'AA+'(부정적)에서 'AA'(안정적)로 1단계 하향 조정했다.19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이마트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1506억5085만원으로 전년(4628억2700만원)에 비해 67.4% 큰 폭으로 주저 앉았다. 당기순이익도 2238억3401만원으로 53%나 줄었다. 지난해 4분기 역시 영업이익은 100억원을 기록해 전년비 적자 전환했는데, 이..

      산업·IT2020-02-19

      뉴스 상세보기
    • [단독] ‘명퇴강요’ 홈플러스에 노동부, 또 다시 “부당” 판정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고용노동부가 홈플러스의 만연했던 명퇴지시에 대해 지난 1월에 이어 또 다시 부당전보라는 같은 판정을 내며 근로자들의 손을 들어줬습니다. 그간 홈플러스는 매년 수 십명의 부장급 인사들에게 명예퇴직을 강요하고 이를 거부하면 직급을 강등시키고 다른 곳으로 발령 내버리며 자발적인 퇴직을 강요해왔는데요. 이러한 관행에 대해 노동부가 부당하다고 판정을 연이어낸 것은 유통업계에선 처음 있는 일입니다. 문다애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기자][싱크]황세현 홈플러스제4노조 수석부위원장“회사에서 바른 말하거나 또..

      탐사2020-02-19

      뉴스 상세보기
    • [2020 뉴리더⑥]‘30대’ 김완식 이랜드이츠 대표 “1조 회사 목표”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이랜드그룹의 외식 사업을 담당하는 이랜드이츠 수장에 김완식 대표이사가 임명됐습니다. 김 대표는 지난해 외식업계의 경쟁이 치열한 상황에서도 150억원 이상 영업이익을 개선하는 성과를 인정받아 이 자리에 올랐는데요. 올해 만 36세의 젊은피인 김 대표는 이랜드이츠를 1조 회사로 육성한다는 포부입니다. 보도에 문다애기자입니다.[기자]지난해 7월 이랜드파크의 외식부분을 물적 분할해 설립된 외식전문회사 이랜드이츠.국내 1위의 패밀리 레스토랑인 애슐리와 한식 샐러드바 자연별곡 등 16개 브랜드를 보유하고 ..

      산업·IT2020-02-17

      뉴스 상세보기
    • "온라인 공세에 더이상 못버텨" 오프라인 유통업계, 대대적 구조조정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온라인으로의 소비 패턴 변화가 가속화되며 오프라인 점포를 기반으로 한 전통 유통업계가 대대적인 구조조정에 나섰다. 그나마 소비 양극화로 백화점의 경우 실적이 어느 정도 유지되고 있지만 온라인과의 가격 경쟁에서 밀린 대형마트는 심각한 상황이다. 결국 유통사들은 대형마트를 중심으로 실적이 부진한 오프라인 점포를 대거 접고 생존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14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대형마트 업계 1위 이마트는 지난해 삐에로쑈핑과 일렉트로마트, 부츠 등 수익을 내지 못하는 전문점 59개..

      산업·IT2020-02-14

      뉴스 상세보기
    • ‘신종코로나’에 유통업계 기부·지원 잇따라

      [앵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한 피해가 경제·사회 곳곳으로 퍼지고 있는데요. 이에 유통업계가 지원을 위해 팔을 걷어 부치고 나섰습니다. 중국 우한에서 귀국한 우리 국민들에게 긴급 구호물품을 지원하고 중국 현지의 피해 회복을 위해 수억원의 성금을 기부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입니다. 보도에 문다애 기자입니다.[서울경제TV=문다애기자]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귀국해 격리시설에서 14일간 생활하는 우리 국민들을 위한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롯데그룹은 800인 분량의 긴급 구호물품을, 애..

      산업·IT2020-02-1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유통업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유통업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