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노 재팬’ 日 수출국서 韓 순위 3위→4위…14년만에 하락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일본의 수출 대상국 순위에서 한국이 14년 만에 한 계단 내려간 4위에 그쳤다. 일본 정부의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소재의 수출규제 등의 영향과 한국 내 일본산 제품 불매운동 등의 영향으로 서 일본 전체 수출에서 한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6%대가 무너졌다.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10월 일본 전체 수출액 6조5,771억엔 중 한국에 대한 수출액은 3,818억엔으로 전체의 5.8%에 머물렀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는 2005년 일본의 수출국 3위에 올라선 이후 14년 3개월 만에 대만에 이은 4위로 떨어졌다..

      산업·IT2019-12-06

      뉴스 상세보기
    • 한일, 이르면 이번주 수출규제 협의 개시…日 합의 왜곡으로 난항 예상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조건부 연기’ 결정에 따른 한국과 일본 양국의 수출규제 관련 협의가 이르면 이번 주부터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주는 우선 과장급 실무 회담이 진행되고 이후 다음 달에는 국장급 협의가 진행될 전망이다. 양국 간 직접 협상이라는 점에서 최근 세계무역기구(WTO) 제소 관련 양자협의 때와는 달리 제3국이 아닌 한국이나 일본에서 직접 만나 진행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앞서 청와대는 22일 지소미아 종료 통보의 효력 정지를 발표하면서 ??..

      경제·사회2019-11-25

      뉴스 상세보기
    • 키움證, 솔브레인 리포트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 검찰 조사 중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키움증권에 대한 솔브레인 주주들의 집단소송이 민·형사 모두 순차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현재 형사소송에 따른 범죄혐의 조사가 이뤄지고 있으며, 민사소송 역시 한 차례 재판이 열린 가운데 다음 공판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19일 집단소송을 진행 중인 해냄 법무법인의 박신호 변호사는 형사고발건은 검찰에서 수사 중인 상태이며 민사재판은 지난 14일 공판이 한 차례 진행됐다고 밝혔다. 박 변호사에 따르면, 형사소송의 피고소인은 키움증권과 키움증권 소속 애널리스트 1명으로 이들은 자본..

      증권2019-11-19

      뉴스 상세보기
    • 무역협회, 디스플레이 분야 日수출규제 대응 설명회 개최

      한국무역협회와 산업부가 공동 운영하는 ‘일본 수출규제 애로 현장지원단’은 디스플레이 분야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한 일본 수출규제 대응 설명회와 상담회를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산업부, 금융위원회, 소재부품수급대응지원센터, 전략물자관리원 등 정부 부처 및 관련 기관이 참석해 일본 수출규제에 대해 설명하고 범부처 지원방안을 소개한다. 이와함께, 일대일 상담회에서는 전략물자 판정, 연구개발(R&D), 수입국 다변화, 금융지원 등 수출규제로 인한 애로를 해소하고 수출경쟁력을 ..

      산업·IT2019-10-11

      뉴스 상세보기
    • 일본 불매운동 제동 걸리나…소셜미디어 연관어 급감

      한국에 대한 일본의 수출 규제로 인해 지난 7월 1일부터 빠르게 확산했던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최근 소강 국면에 접어들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30일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코리아의 버즈워드(언급량) 자료에 따르면 7월 첫째 주부터 9월 둘째 주까지 11주간 소셜미디어에서는 일본제품 불매 관련 게시글이 88만2,388건 작성됐다. 소셜미디어 게시글과 포털뉴스 댓글, 온라인 기사까지 합하면 100만 건 이상의 콘텐츠가 생성됐다. 닐슨코리아 버즈워드는 온라인 블로그, 카페, 게시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포털 뉴스사이트, 댓..

      경제·사회2019-09-30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일본 수출규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일본 수출규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