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신성통상, 유니클로 광고 위안부 조롱 논란에 강세

      유니클로의 위안부 조롱 논란에 경쟁 업체 신성통상이 반사이익 기대감에 강세다. 18일 오후 2시 21분 현재 신성통상은 전 거래일보다 8.10% 상승한 1,735원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온라인 커뮤니티에 ‘의미심장한 유니클로 광고’라는 제목으로 유니클로 광고를 캡쳐한 사진 여러 장이 올라왔다. 광고에는 할머니와 13살 소녀가 등장해 위안부 조롱을 연상시키는 대화를 나눴다. “맙소사, 80년도 더 된 일을 기억하냐고?”라는 자막이 뜨기도 했다. 80년 전인 1939년은 일제의 ‘조선인 노무동원??..

      증권2019-10-18

      뉴스 상세보기
    • 코리아나, 日 수입 화장품 방사능 비상 소식에 강세

      일본산 수입 화장품 방사능 비상 소식에 코리아나가 수혜 기대감에 강세다. 11일 오전 9시 51분 현재 코리아나는 전 거래일보다 4.49% 상승한 3,49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심기준 의원이 관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인천공항 세관은 일본산 마스카라 제품 3.3톤에서 방사능을 검출했다. 핵종은 토륨이었으며, 선량률은 0.74μSv/h로 배경준위(0.15~0.2μSv/h)의 3배를 초과해 적발 대상이다. 관세청에 따르면 마스카라 이외에도 파운데이션,..

      증권2019-10-11

      뉴스 상세보기
    • 테슬라 돌풍에 ‘하이트진로’ 증권가 주목

      [앵커]최근 술자리에서 맥주 테라와 소주 참이슬을 섞어 만든, 이른바 ‘테슬라’가 인기인데요. 증권가에서 깜짝 실적을 낼 것으로 주목받는 중소형주 역시 하이트진로가 꼽힙니다. 기존 참이슬의 지배력에 더해 신제품 테라, 진로이즈백 등이 영향력을 강하게 확장하며 일본 불매운동의 반사이익까지 얻고 있습니다. 양한나기자입니다.  [기자]하이트진로에 대한 증권가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하나금융투자는 하이트진로에 대해 “3분기 중소형주 중에서 깜짝실적 가능성이 높은 업체”라며 “고성장을 감안하면 3분기 5..

      증권2019-10-07

      뉴스 상세보기
    • 롯데주류 “일본 관련 허위사실 유포 법적 대응”

      롯데주류는 최근 일본 제품 불매운동과 관련해 자사가 일본과 관련 있다는 허위 사실을 유포한 사람들에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습니다.롯데주류는 오늘(2일) 입장문을 내고 “온라인 블로그, 카페, 일부 기사 등에서 ‘일본 아사히가 롯데주류의 지분을 가지고 있다’는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다”며 “악의적으로 날조된 허위 사실에 기반한 비방이 지속되고 있어 본격적인 법적 대응에 나선다”고 말했습니다.롯데주류는 법무법인 율촌을 통해 허위 사실에 기반한 비방 기사, 게시물들에 대한 1차 모니터링을 마쳤습니다. 이중 허..

      산업·IT2019-10-02

      뉴스 상세보기
    • [기자의 눈] 일본에서 걱정해 주는 한국 경제

      지난 연휴 동안 일본 도쿄를 다녀왔다. 도쿄 현지에서 만난 미국인 일본기업가는 조심스럽게 말했다. “한국 경제는 발전이 어렵지 않을까요.” 왜냐고 물으니 “한국은 좌파, 우파로 나뉘어 정치 싸움하느라 바쁜 게 발전에 걸림돌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의 대답이 정확했기에, 동의한다는 표시로 쓴웃음을 지어 보였다. 내 나라에 대한 치부를 듣고 밝은 웃음을 지을 수 없으니 말이다. 도쿄 롯폰기힐스클럽에서 열린 주일 미국상공회의소의 세미나에 참석했을 때다.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Google과 같은 거대 기..

      오피니언2019-09-2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일본불매운동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일본불매운동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일본불매운동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