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단독] 임대아파트 환수?…헬리오시티에 무슨 일이

      [서울경제TV=유민호, 이아라기자][앵커]약 3만 명이 사는 서울 송파구 헬리오시티 아파트 상가에 “임대아파트 970세대 환수 추진을 위한 총회를 개최한다”는 현수막이 붙었습니다. 헬리오시티는 1만가구에 달하는 대단지죠. 이 가운데 1,401가구가 임대주택인데, 3분의 2가량을 환수하겠다는 겁니다. 무슨 사정인지, 실현 가능성은 있는 건지 유민호, 이아라가 기자가 차례로 짚어봤습니다.   [기자]서울 송파구 가락동에 들어선 헬리오시티. 가락시영아파트를 재건축한 이 단지는 작은 신도시급 규모를 자랑합니..

      부동산2019-10-31

      뉴스 상세보기
    • 올해부터 2,000만원 이하 주택임대소득도 과세

      그동안 주택 임대소득 2,000만원 이하는 소득세를 내지 않아도 됐지만, 올해부터는 세금을 내야 합니다. 국세청에 따르면 올해 발생한 주택임대소득부터는 2,000만원 이하여도 소득세 과세 대상에 포함됩니다.   이에 따라 월세 임대수입이 있는 2주택 이상 보유자와 보증금 합계가 3억원이 넘는 3주택 이상 보유자는 모두 2019년도 귀속분 주택임대소득을 내년 6월 1일까지 꼭 신고해야 합니다. 다만 다른 소득과 함께 더해 종합과세를 적용받을지 따로 분리할지 선택할 수 있습니다.   아울러 내년부터 주택임대..

      금융2019-10-28

      뉴스 상세보기
    • “SH임대 거주민 절반, 퇴거 시 원상복구비 부담”

      최근 5년간 서울주택도시공사(SH) 공공임대 거주민 2가구 중 1가구는 퇴거 시 원상복구비를 부담했으며, 총금액도 32억원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김상훈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서울시가 제출한 ‘SH 공공임대 퇴거세대 원상복구비 납입 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올해 7월까지 SH 공공임대에서 퇴거한 2만4,000가구 중 절반이 넘는 1만2,740가구가(53%) 원상복구비를 냈다. 총 32억7,952만원을 수납했으며, 1가구당 평균 25만7,000원의 비용을 지출했다.   원상복구..

      부동산2019-10-09

      뉴스 상세보기
    • “주택임대차보호법 즉각 개정하라”…시민사회연대 출범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을 위해 주거권네트워크 등 주거시민단체와 종교계, 노동계, 학계 등이 손잡은 ‘주택임대차보호법개정연대’가 7일 출범했다.   주택임대차보호법개정연대는 이날 오전 서울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출범식을 열고, 20대 국회 임기 내 법 개정을 촉구하기 위한 결의를 다졌다. 아울러 국회 각 정당과 법무부, 국토교통부 등에 주택임대차보호법 개정 우선 처리를 요구했다.   주택임대차보호법개정연대는 “정부와 국회는 법 개정을 방치하다가 20대 국회 임기 종료를 6개월 앞둔 지난 9월 주택..

      부동산2019-10-07

      뉴스 상세보기
    • 10대 임대사업자 상위 30명, 임대주택 174가구 소유

      10대 미성년 임대사업자 중 상위 30명이 임대주택 174가구를 소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20대 1,066가구 △30대 2,632가구 등 상위 30위가 보유한 임대주택 2만8,533가구 중 30대 이하(39세 이하)가 소유한 임대주택이 3,872채로 14%를 차지했다.   25일 정동영 민주평화당 의원실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임대사업자 등록현황’ 자료에 따르면, 인천 남동구에 거주하는 10살 이모군이 임대주택 19가구를 등록해 가장 많았다. 이어 강남구에 거주하는 이모군이 18가구, 남..

      부동산2019-09-25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임대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임대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임대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