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전경련, 대미 사절단 파견…"車 관세 제외 요청"

      전국경제인연합회는 대미 사절단을 파견해 한국산 자동차 관세 등 통상현안과 한반도 안보에 대한 협력을 요청했다고 11일 밝혔다.  허창수 전경련 회장은 이안 스테프 미 상무부 부차관보와 만나 한국 기업이 대규모 대미 투자를 하는 시점에서 한국산 자동차에 대한 관세 부과는 양국 모두에 이롭지 않다며 무역확장법 232조 적용 제외를 요청했다. 허 회장은 “대외의존도가 높고 자동차가 핵심 수출품인 한국에 큰 손실이 될 것이고 미국으로서도 한국 자동차 기업의 현지 일자리가 위태로울 수 있다”고 말했다. 전경련 산..

      산업·IT2019-10-11

      뉴스 상세보기
    • 대기업 8월 체감경기, 10년5개월 만에 최저치

      주요 기업들의 체감경기전망이 일본 수출규제 등의 여파로 10년 5개월만에 가장 부정적으로 나타났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경기실사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8월 전망치가 80.7을 기록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이는 세계 금융위기 직후인  2009년 3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2009년 3월 당시 기업경기실사지수는 76.1을 기록했다. 또한, 이번 8월의 전망치는 7월 전망치에 비해서도 큰 폭으로 떨어졌다. 지난 7월 기업경기실사지수가 92.3을 기록한 데 비..

      산업·IT2019-07-29

      뉴스 상세보기
    • 화이트리스트 주도 혐의 김기춘, 2심 징역 1년6개월

      화이트리스트를 만들어 대기업들에게 보수단체를 지원하라고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기춘 전 대통령비서실장이 12일 항소심에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형사4부(조용현 부장판사)는 이날 오후 3시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강요 등 혐의로 기소된 김기춘 전 실장에게 1심과 마찬가지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했다.김기춘 전 대통령비서실장은 박근혜 정부 시절인 2014년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에 압력을 넣어 21개 친정부 성향 보수단체에 23억여 원을 지원하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1심 재판부는 징역 1년 6개 실형..

      경제·사회2019-04-12

      뉴스 상세보기
    • 허창수 “故 조양호 회장, 한국 위상 높인 민간외교인”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 허창수 회장이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에 대한 추모의 뜻을 밝혔다. 전경련은 허 회장이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에 마련된 고인의 빈소 조문을 앞두고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신 민간 외교관이었다”고 추모했다고 12일 밝혔다. 허 회장은 ‘추도사’를 통해 “먼 곳에서 들려온 비보에 가슴이 무너져 내리는 먹먹함이 밀려온다”면서 이같이 말했다.이어 “그는 대한민국의 길을 여신 선도적 기업가였다”며 “지난 45년간 끊임없는 변화와 혁신을 통해 황무지에 불과하던 항공·물류..

      산업·IT2019-04-12

      뉴스 상세보기
    • 전경련 "조양호 회장 별세 애도… 항공산업 선구자"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별세에 애도를 표했다.전경련은 논평을 통해 “한국 항공·물류산업의 선구자이자 재계의 큰 어른으로서 우리 경제 발전을 위해 헌신한 조양호 회장께서 별세하신 데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8일 밝혔다.전경련은 “조양호 회장은 지난 45년간 변화와 혁신을 통해 황무지에 불과하던 항공·물류산업을 일으켜 세계적인 반열에 올려놓았다”며 “덕분에 우리나라는 우수한 항공·물류 인프라를 바탕으로 경제 발전의 초석을 다지고 역동적인 성장을 할 수 있었으며 세계 무역 규모 6위의 경제..

      산업·IT2019-04-08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전경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전경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전경련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