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은행연·여신협 등 9개 기관, '데이터3법' 국회 통과 촉구 성명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은행연합회와 여신금융협회 등 9개 기관이 신용정보법을 포함한 데이터 3법의 국회 통과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를 9일 발표했다. 이날 공동 성명에 참여한 기관은 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신용정보협회, 핀테크산업협회, 신용정보원, 금융보안원이다.9개 기관은 "이번 회기에 데이터 3법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한다면 그 여파는 정말 암담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현재 법제사법위원회에 계류중인 '데이터3법'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데이터3법' 통과가 늦어지면, 미래 핵심..

      금융2019-12-09

      뉴스 상세보기
    • '신용정보법' 개정안 국회 논의 재가동…24일 정무위 법안소위

      1년여 동안 국회에서 계류중인 '신용정보법' 개정안이 다시 입법 절차에 들어간다. 국회 정무위원회는 오는 24일 법안심사소위원회를 열고 신용정보법 개정안 등 법안 50여개를 논의할 예정이다. 신용정보법 개정안의 골자는 상업적 통계 작성, 연구, 공익적 기록 보존 등을 위해 가명 정보를 신용정보 주체의 동의 없이 이용하거나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즉, 데이터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데이터 3법' 중 하나인 이 개정안은, 지난해 11월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바 있다. 지난 8월 법안심사소위에서 논의됐지만..

      금융2019-10-23

      뉴스 상세보기
    • "올해 8월까지 금융사 정보보호 예산 집행률 절반 못미쳐"

      전자금융거래 사고를 막기 위해 금융회사가 책정한 정보보호 예산의 올해 집행률이 절반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정훈 자유한국당 의원이 금융감독원에서 받은 국내 금융회사 정보보호 예산 및 결산 현황 자료에 따르면 올해 들어 8월까지 국내 은행 19곳의 정보보호 예산 집행률은 41.8%에 그친 것으로 집계됐다. 권역별 정보보호 예산 집행률은 카드사(8곳) 44.8%, 생명보험사(24곳) 45.8%, 손해보험사(19곳) 49.1%였다. 즉 올해가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책정된 정보보호 예산을 절반 이..

      금융2019-10-07

      뉴스 상세보기
    • 스맥, ‘ISEC 2019’ 보안 솔루션 출품… 국내 보안 솔루션 시장 공략

      스맥은 1일과 2일 양일간 강남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제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 ‘ISEC(International Security Conference) 2019’에 참가해 사이버리즌의 엔드포인트 위협 탐지 및 대응(이하 EDR, EDR·Endpoint Detection & Response) 솔루션을 소개한다고 밝혔다.ISEC는 지난 2007년부터 시작해 매년 하반기에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통합 보안 콘퍼런스이다. 각 분야의 정보보호 담당자들이 다양한 정보보호 제품을 비교·체험하고 관련 기술 동향을 공유..

      증권2019-10-0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정보보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정보보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