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기자의눈]삼성준법감시위, ‘100년 삼성’ 초석돼야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4차 공판이 오늘(17일) 열린다. 삼성이 쥔 카드는 준법경영안이다. 삼성은 지난주 준법감시위를 구성했다. 이번주에는 삼성의 임직원이 나서 준법 실천 서약도 했다. 이 모든 행보는 재판부를 행하고 있다. 앞서, 3차 공판에서 재판부는 삼성의 실효적인 준법감시제 마련을 요구했다. 삼성은 성실하게 숙제를 해치운 셈이다. 문제는 구성과 출범이 아닌 그 이후다. 실질적으로 위원회의 기능을 착실하게 수행할 지 여부가 관건이다. 단순한 선언이 아닌 실천이 수반돼야..

      오피니언2020-01-16

      뉴스 상세보기
    • 삼성전자, 준법실천 서약식 개최…“법·원칙 준수”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삼성전자가 준법실천 서약식을 열고 준법경영 실천 의지를 선포했다. 이달 말 삼성그룹의 준법감시위원회 공식 출범을 앞두고 법과 원칙을 준수하는 조직문화 확산에 나선 모양세다. 삼성전자는 김기남 부회장, 김현석 사장, 고동진 사장 등은 이날 오전 경기 수원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열린 행사에서 준법실천 서약서에 직접 서명했다고 13일 밝혔다. 나머지 임원들은 전자서명 방식으로 동참했다.준법실천서약의 주요 내용은 △국내외 제반 법규와 회사 규정을 준수하고 △위법 행위를 지시하거나 인지한 경우 묵..

      산업·IT2020-01-1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준법경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준법경영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