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고가주택 구매·전세 224명 자금출처 밝힌다

      국세청은 출처가 명확하지 않은 자금으로 고가 아파트·오피스텔을 취득했거나 고급 주택에 전세로 거주하는 사례들 가운데 탈세가 의심되는 224명을 대상으로 세무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혐의를 유형별로 보면, 우선 30대 이하 사회 초년생으로서 자신의 자산은 거의 없지만 부모 등이 편법 증여한 돈으로 서울·지방의 고가 아파트를 구입한 사례가 다수 포착됐다고 국세청은 설명했습니다. 부모 등 직계존속이 자녀에게 증여한 금액 규모가 10년간 5,000만원(증여재산 공제 한도)을 넘으면 증여세를 신고·납부해야하지만, 이들은..

      부동산2019-11-12

      뉴스 상세보기
    • 고가 꼬마빌딩 상속·증여세, 내년부터 오를듯

      내년부터 고가 비주거용 일반건물, 즉 ‘꼬마빌딩’의 상속세나 증여세가 오를 것으로 보입니다.   국세청이 상속·증여세를 계산할 때 이들 건물의 시가를 간접적인 평가수단인 기준시가가 아니라 감정평가를 활용해 산정하기로 했기 때문입니다.   대형 오피스 등 비주거용 집합건물의 기준시가는 실거래가 반영률이 아파트와 비슷하지만, 일반건물은 이에 미치지 못해 과세 형평성 문제가 제기됐습니다.   국세청은 일정 가격 수준 이상인 고가 꼬마빌딩에 대해 감정평가를 할 방침이지만 가격 기준은 아직..

      부동산2019-08-19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증여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증여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증여세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