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서울 아파트 청약 당첨자 99.8% 무주택자인데…청약 경쟁은 ‘과열’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지난해 서울 아파트 청약에 당첨된 사람 중 99.8%가 무주택자로 확인됐다. 이처럼 공급된 주택의 상당수가 무주택자에게 돌아갔는데도 여전히 청약 경쟁 과열 조짐은 가라앉지 않는 분위기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소병훈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광주시갑)이 국토교통부가 제출한 2020년 아파트 청약 당첨자 현황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서울 아파트 청약 당첨자 1만1,441명 가운데 99.8%인 1만1,383명이 무주택자였다고 20일 밝혔다.2020 전국 아파트 청약 당첨자 현황청약제도 덕분에 무주..

      부동산2021-01-20

      뉴스 상세보기
    • 북수원 이목동 단독주택용지 ‘더 리안’, 교통·생활 각종 개발 호재 겹쳐

      단독주택용지 ‘더 리안’이 자리하는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이목동 일대는 강남 및 서울 지역의 접근성이 우수할 뿐 아니라 교통개발과 더불어 도시개발계획 사업으로 풍부한 미래가치를 품고 있는 곳이다.   먼저 작년 9월 수원 북부순환로가 개통에 이어 오는 2023년 착공을 예정한 신분당선 연장사업, 향후 개통 시 분당선과 수인선 1호선으로 환승 가능한 수원 1호선 연장사업, 2026년 인덕원-동탄선 복선전철 북수원역 개통 시 역세권의 입지 또한 갖추게 된다. 이외에도 이목 도시개발지구와 장안 지구단위계획으로 상업..

      S경제2021-01-14

      뉴스 상세보기
    • 수도권 서남부 불 붙이는 ‘제3연륙교’ㆍㆍ청라국제도시 연이은 교통 호재

      새로운 교통 인프라는 일대 집값에 큰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소다. 교통망 유무에 따라 생활 반경과 환경이 천차만별로 달라지는 데다 탁월한 정주 여건으로 수요자들이 몰리고 이에 따라 뚜렷한 프리미엄까지 확보할 수 있음에 따라서다. 올해 역시 교통망이 신설되는 지역을 중심으로 부동산이 들썩이는 분위기다.   지난해 말 착공식을 열고 본격 공사에 착수한 제3연륙교 일대는 뜨거운 기대감으로 가득 차오르고 있다. 제3연륙교는 영종국제도시와 청라국제도시를 연결하는 총 연장 4.67㎞(해상교량 3.5㎞, 육상 1.1?..

      S경제2021-01-13

      뉴스 상세보기
    • 포레나 루원시티 단지 내 상가, 골드키즈 사로잡는 대형 키즈파크 입점 계약 완료

      키즈 산업이 매년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다. 이는 출산율이 지속적으로 하락하면서 자녀에게 아낌없이 지갑을 여는 부모 세대가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중국의 경우, 1979년부터 시행된 1가구 1자녀 정책으로 인해 태어난 바링허우(80년대 이후)와 주링허우(90년대 이후)들이 ‘소황제’라 불리며 많은 부모들의 폭발적인 소비를 이끌어낸 바 있다.   이를 기반으로 중국의 키즈산업은 꾸준히 몸집을 불리고 있으며 우리나라 역시 1자녀를 둔 가정이 주를 이루며 키즈산업의 고급화를 이끌어내고 있다. ..

      S경제2021-01-11

      뉴스 상세보기
    • 삼부토건 ‘아산 삼부르네상스 더힐’, 2순위 청약 실시

      삼부토건이 충남 아산시에서 분양하는 ‘아산 삼부르네상스 더힐’의 2순위 청약 일정이 1월 6일 실시된다.   이 단지는 비규제지역인 아산시에 조성돼 청약 및 대출, 세금 등 각종 규제에서 상대적으로 자유롭다. 특히 지난해 ‘12·17 부동산 대책’에서 천안이 조정대상지역으로 추가 지정되면서 그에 따른 반사이익까지 기대되는 상황이다.   ‘아산 삼부르네상스 더힐’은 계약금 500만원 정액제(1차)와 중도금 60% 무이자 혜택도 제공한다. 비규제 단지로 분양권 전매 제한도 없다. &..

      S경제2021-01-0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 SEN News3기 신도시 청약…“올해 전입 신고하세요”

      SEN 뉴스 플러스

      2020-01-22 (수) 09:00:00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청약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