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은행들 키코 배상 기한 또 연장한 이유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신한·하나·DGB대구은행이 외환파생상품 키코(KIKO) 분쟁조정안 수용 여부에 대한 기한을 5번째 연장하며 키코 사태 해결은 안갯 속이다.8일 은행권에 따르면 은행 3곳은 모두 지난 6일 긴급 이사회를 열지 않았으며 분쟁조정안 수용 여부 기한을 연장했다. 신한, 하나은행은 이사진 교체 등으로 본건의 검토가 부족했다며 사유를 밝혔고 대구은행은 "코로나19 대응 문제로 키코 배상을 검토할 여력이 없었다"며 연장 신청했다. 은행들은 기존 연장했을 때도 배임과 코로나19 대응 사유를 들었..

      금융2020-05-07

      뉴스 상세보기
    • 신한·하나·대구銀 키코 배상 또 연기…코로나19 탓 '시간 끌기'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외환파생상품 키코(KIKO) 관련 배상 요청을 받은 은행들이 또 기한을 연장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핑계 '시간 끌기'라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6일 은행권에 따르면 신한·하나·DGB대구은행은 키코 분쟁조정안 수용 여부에 대한 기한을 5번째 연장하기로 했다. 금융감독원 분쟁조정 결과가 나온 지 5개월이다.하나은행은 금감원의 키코 분쟁조정안 수용 여부에 대한 입장 회신 기한을 재연장해달라고 금감원에 요구하기로 했다. 아직 정식 요청을 하지 않은 상태고..

      금융2020-05-06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키코, 배임 아냐…금융위 유권해석 서둘러야”

      [앵커]지난해 말 금융감독원이 외환파생상품. 키코로 피해를 본 기업 4곳에 6개 시중은행이 255억원을 배상할 것을 권고했죠. 12년 동안 이어진 키코 사태가 마침표를 찍나 했는데, 일부 은행이 금감원의 권고 수용을 거부하거나, 시간 연장을 요청하면서 다시 안개 속으로 빠졌습니다. 키코 공동대책위원회의 조붕구 위원장과 직접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조붕구 키코 공동대책위원장]네. 안녕하세요.   [앵커]우선 금감원 권고로 조속히 마무리될 줄 알았던 배상 문제가 지지부진한 모습입니다. 최근 신한, 하나..

      금융2020-04-14

      뉴스 상세보기
    • [단독] 키코·부산저축銀·IDS·밸류 피해자들, '금융피해자연대' 설립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키코 공동대책위원회와 부산저축은행 비상대책위원회, IDS홀딩스 피해자연합회와 밸류인베스트코리아 피해자연합이 공동으로‘금융피해자연대’설립에 나섰다. 1조원 이상의 금융 피해를 낳은 사건의 피해자들이 모여 일종의 사회적 참사 대책반을 꾸린 것이다.지난 22일 발족한 금융피해자연대는 “시간이 흐를수록 사회적 관심이 떨어져 피해 구제가 유야무야 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연대했다”고 밝혔다. 또한 금융피해자연대는 “향후 발생하는 모든 금융 피해 사건을 핸들링하고자 한다”며 피해자들에 대한 ..

      금융2019-12-26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11년만의 키코 분쟁조정…은행 수용 관건

      [앵커]오늘 금융감독원이 2008년 키코 사태에 대해 은행이 불완전판매에 대해 책임지고 일부를 배상하라는 결론을 내렸다는 소식, 조금 전 전해드렸습니다. 상당히 오랜 진통 끝에 나온 결론인데요. 남은 과제는 무엇인지 금융팀 고현정 기자와 짚어보겠습니다. 특히 오늘 스튜디오에는 직접 당사자이신 조붕구 코막중공업 대표님이 시간을 내주셨는데요. 함께 이야기 들어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앵커]조 위원장님, 키코 사태 발생 11년 만에, 그리고 금감원이 재조사에 들어간지 1년 5개월 만에 나온 결정인데요. 소회가 남다르실 것 같습니다.[..

      금융2019-12-13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키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키코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