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BBQ “우린 달라”…bhc·교촌 “BBQ가 코로나 악용”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앵커]BBQ가 가맹점과의 고통분담을 위해 물품대금 연체이자를 받지 않겠다고 발표한 것을 두고 치킨업계가 소란스럽습니다.코로나 사태 속에 좋은 이미지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는 것은 좋은데, 사실관계에 문제가 있는데다 경쟁사 흠집을 냈기 때문인데요. 어떤 문제가 있는 것인지, 문다애기자가 취재했습니다.[기자]치킨업계가 가맹점 물품대금 연체 이자 논란으로 시끄럽습니다. 논란의 불을 댕긴 곳은 BBQ입니다. BBQ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가맹점으로부터 15%에 달하는 물품대금 연체이자를 받지 않겠..

      산업·IT2020-04-02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프랜차이즈업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프랜차이즈업계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