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주 52시간제’ 시행 코 앞…中企 노·사 ‘상생’ 논의

      [앵커]내년부터 300인 미만 사업장도 주 52시간 근로제도가 적용됩니다. 하지만 인건비 상승과 인력 부족 등으로 중소기업은 골머리를 앓고 있는데요.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이 노동계 대표와 만나 ‘상생의 길’을 논의했습니다. 보도에 정새미 기자입니다.[기자]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이 노동계와 소통에 나섰습니다. 내년부터 300인 미만 사업장에 적용되는 주 52시간근로제도 시행에 따른 부작용을 막기 위한 겁니다.오늘(30일)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노총) 회관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김기문 중기중앙회장과 김주영 한노..

      산업·IT2019-10-30

      뉴스 상세보기
    • EU-英, 브렉시트 합의 타결…英의회 비준이 관건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유럽연합(EU)과 영국이 17일(현지시간)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합의안 초안에 극적으로 합의했다.이후 열린 EU 정상회의에서 각국 정상들도 이 합의안 초안을 만장일치로 승인했다.AP,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양측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시작되는 EU 정상회의를 앞두고 벌인 막판 협상에서 막바지까지 진통을 겪다가 정상회의가 시작되기 불과 몇시간 전에 합의에 도달했다고 발표했다.이에 따라 오는 31일 영국이 아무런 합의 없이 탈퇴하는 '노딜 브렉시트' 사태는 일단 피했지만 영국 의회 비준 과정에..

      경제2019-10-18

      뉴스 상세보기
    • 오신환, 조국 청문회 보이콧하지만…채이배는 "참석"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보이콧을 선언했다. 오 원내대표의 청문회 보이콧은 후보자 검증과 국민의 알 권리 차원에서 부적절하다는 지적이다. 그러나 같은 당 소속 채이배 의원은 청문회에 참석한다는 입장이다.4일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오는 6일 조국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열기로 합의했다. 앞서 민주당과 한국당은 청문회 증인채택과 일정 등을 두고 이견을 보여왔다. 하지만 가족 증인 채택을 요구하던 한국당이 한 발 물러서면서 극적으로 청문회 일정이 합의됐다.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렇게라도 인사청문..

      경제2019-09-0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합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합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합의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