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8월 취업자 45만명↑…고용률 61.4% '역대 최고'

      [앵커]지난달 취업자 수가 대폭 늘었습니다. 1년 전보다 45만여 명 넘게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는데, 2년 5개월 만에 가장 큰 증가 폭입니다. 이에 따라 고용률은 8월 기준으로는 22년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나타냈습니다. 김혜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약 2,700만명으로 1년 전보다 45만 명 넘게 늘었습니다.이는 2년 5개월 만에 가장 큰 증가 폭이자, 최근 몇 달에 비해 매우 급격한 증가세입니다.  취업자 수 증가를 이끈 건 17만 4,000명 가량 늘어난 보건업..

      경제·사회2019-09-11

      뉴스 상세보기
    • 홍남기 “원달러환율 안정적 모습 보여줘 다행”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오늘 원달러환율이 1,190원대에서 비교적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줘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충남 공주 산성시장에서 기자들과 만나 “세계 경제 변동성과 불확실성이 커지며 1,200원 이상 올라가며 불안정했지만,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 원달러환율은 전 거래일 종가보다 3.9원 내린 1,193.0원에 장을 마쳤다.   그는 “그렇지만 정부는 미중 무역갈등, 일본 무역 보복, 브렉시..

      경제·사회2019-09-09

      뉴스 상세보기
    • [이슈플러스] [분양가상한제 가짜뉴스아웃⑤] 상한제 지역도 아닌데 상한제탓 청약 과열?

      [앵커]수십대1, 많게는 200대1이 넘는 높은 청약 경쟁률이 나오면서 시행을 앞둔 분양가상한제 때문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주 16개 분양단지 중 11곳이 분양가상한제와 상관이 없는 비규제지역에 있는 단지였습니다. 특히, 206대1로 사상 최고 청약 경쟁률을 보인 ‘송도 더샵 센트럴파크 3차’도 상한제 적용을 받는 지역이 아닙니다. 그런데, 왜 일부 언론에서 분양가상한제 때문에 청약이 과열되고 있다고 보도하고 있는 것일까요? 부동산팀 유민호기자와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

      부동산2019-09-06

      뉴스 상세보기
    • 연내 재정·공공기관 투자로 2.6조 경기보강

      정부가 연내 재정과 공공기관을 통해 2조6,000억원 규모의 경기보강에 나섭니다.정부는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경제활력대책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의 ‘하반기 경제활력 보강 추가 대책’을 확정했습니다.우선 고용보험기금 등 14개 기금의 기금운용계획 변경을 통해 1조6,000억원 수준의 재정을 경제활력 보강에 신속히 투입할 계획입니다.또 내년도 공공기관 투자계획 중 1조원을 올해 하반기로 당겨 조기투자를 추진합니다. 이에 따라 올해 공공기관 투자는 55조원으로 늘어나게 됩니다.홍남기 부총..

      경제·사회2019-09-04

      뉴스 상세보기
    • 홍남기 “공공기관, 채용비리 발붙이지 못할 것”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4일 “사망에 이르는 외주화 폐해와 불공정 프레임, 공공채용 비리 등이 공공기관에 발붙이지 못하게 하겠다”며 “인센티브 또는 페널티 제도를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공공기관장 워크숍’을 열고 “비용이 들어도 공공기관 경영에서 생명·안전·윤리·환경·상생·공정 등 사회적 가치가 반드시 체화돼야 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워크숍에는 관계부처 차관과 공공기관장, 공공기관 운영위원 등 180명이 ..

      경제·사회2019-09-0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홍남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홍남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홍남기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