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중기중앙회, '주 52시간제' 중소기업 영향 토론회 개최

      [서울경제TV=김혜영기] 중소기업중앙회는 오는 19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근로시간 단축과 중소기업 영향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중소기업계의 현안으로 내년 1월부터 50∼299인 기업을 대상으로 확대 시행될 예정인 주 52시간 근로제 시행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토론회에서 노민선 중소기업연구원 연구위원은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중소기업 영향 분석 및 정책과제’를 주제로, 이정 한국외국어대 교수가 ‘중소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한 근로시간 유연화 방안??..

      산업·IT2019-11-08

      뉴스 상세보기
    • 버스·방송·금융 등 52시간제 본격 시행

      주 52시간제가 버스, 방송, 금융 사업장 300인 이상의 경우에 1일부터 시작된다. 정부는 지난해 7월 주 52시간제를 시행하면서 26개였던 특례 업종 중 보건업 등 5개 제외한 21개 업종을 특례에서 제외했다. 이들 21개 업종에 대해서는 1년 간 주52시간제를 유예하기로 한 것이다.  대표적인 업종이 노선버스, 대학 등 교육서비스, 음식점 및 주점업, 방송, 금융업 등이다. 즉, 근로기준법 개정으로 지난해 7월부터 300인 이상 사업장 2,500여개가 주52시간제 틀 내에 들어간 데 이어 오는 7월부터는 ..

      산업·IT2019-07-01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52시간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52시간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52시간제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