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JTC, 구철모 대표 지분 16만4,000주 장내 매수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JTC는 구철모 대표가 지난 25일부터 이틀간 각각 8만주, 8만4,000주의 지분을 장내 매수했다고 27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매수 총액은 한화 약 6억6,000만원 규모다. 이로써, 구철모 대표의 보유 지분은 2,086만7,000주로 확대됐고, 지분율도 59.61%로 상승했다.구철모 JTC 대표는 “코로나19의 글로벌 확산 및 장기화 조짐으로 자본시장의 변동성이 커져 코스닥에 상장된 우리 기업의 가치도 지나치게 하락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글로벌 관광 및 여행 업계가 매우 어려워진 상황..

      증권2020-03-27

      뉴스 상세보기
    • 올림픽 연기? 무너지는 ‘올림픽 특수’ 기대감

      [앵커]약 4개월 앞으로 다가온 도쿄 올림픽을 두고 국제올림픽위원회 IOC가 오늘 오후 긴급 대책회의를 진행합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올림픽 개최에 회의론이 퍼지고 있다는 점에서 IOC 회의 결과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데요. 올림픽 연기가 결정될 경우 ‘올림픽 특수’를 기대했던 기업들의 주가 약세가 예상됩니다. 이소연 기자의 보도입니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한국시간으로 오늘(17일) 오후 9시, 국제올림픽위원회 IOC가 도쿄올림픽을 두고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합니다. 올림픽이 약 4개월 앞으로 다가..

      증권2020-03-17

      뉴스 상세보기
    • 삼성證 “JTC, 3분기 저점으로 4분기 실적 개선 기대”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삼성증권은 26일 JTC에 대해 “3분기부터 본격적인 방일 한국인 급감 영향에 노출돼 영업이익 성장세 둔화가 불가피하다”면서도 “3분기를 저점으로 4분기부터는 다시 실적 개선 사이클을 기대할 수 있어 시야를 멀리 두고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과 목표가는 별도로 제시하지 않았다. 박은경 연구원은 “한국인 매출은 내년 2분기까지 부진할 것으로 가정하는 것이 합리적”이라면서도 “악천후 효과가 소멸된 11월엔 중국인 입국자수가 다시 전년 대비 22% 증가하며..

      증권2019-12-26

      뉴스 상세보기
    • JTC, ‘Dr.+BK’ 상표권 분쟁 승소…“PB 상품 경쟁력 강화할 것”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JTC는 지난해 일본 특허청에 자사의 PB 상표인 ‘Dr.+BK’를 무단 등록한 경쟁 업체의 특허무효 심판을 청구한 결과 ‘등록무효심결’을 최종 확정받았다고 23일 밝혔다. 대표적 PB 상표인 ‘Dr.+BK’에 대한 고유 권리를 인정받은 셈이다.JTC는 2006년 건강식품류에서 ‘Dr.+BK’의 상표 권리를 일찍이 확보했다. 그러나 지난 2016년 경쟁 업체가 같은 이름의 상표를 등록 출원했고, 2017년 이 사실을 인지한 JTC는 특허청에 상표 등록에 관한 이의를 신청했으..

      증권2019-12-23

      뉴스 상세보기
    • 하이투자 “JTC, 도쿄올림픽 개최 및 소비세 인상… 성장 환경 도래”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하이투자증권은 4일 JTC에 대해 “2020년 도쿄올림픽 개최 및 소비세 인상 등으로 일본 사후면세점이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이 도래했다”며 “중국인 관광객 증가로 실적 호전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가는 별도로 제시하지 않았다. 이상헌 연구원은 “올해 2분기(결산월 2월) 연결기준 매출액 157억엔(1,686억원, +16.2% YoY), 영업이익 12억엔(132억원, +167.4% YoY)으로 호실적을 기록했다”며 “중국 항공편 신규 취항 및 증편..

      증권2019-11-04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JTC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JTC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