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선교지구, 동림 2차 우방 아이유쉘’…29일 동시 분양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부동산 시장에서 4년, 8년씩 장기거주를 할 수 있는 전세 민간임대 아파트가 주목받고 있다. 잇따르는 부동산 규제와 오는 8월 수도권, 광역시 분양가 상한제·분양권 규제가 강화되는 등 시장 분위기 때문에 전세 민간임대 아파트에 대한 관심은 높아지고 있는 것.이러한 가운데 SM그룹이 오는 29일 광주 동구 선교동 21-3번지 일원에 광주 선교지구 1BL, 광주 북구 동림동 288-1번지 일원에 광주 동림 2차 우방 아이유쉘과 우방 아이유쉘 홍보관을 열고 동시 분양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단지는 분양 ..

      부동산2020-05-25

      뉴스 상세보기
    • 티케이케미칼, ‘2019 PIS’에서 차별화 소재 기업으로서 위상 높여

      SM그룹 주요 계열사 티케이케미칼은 2019 프리뷰인서울(PIS) 전시회에 참가해 회사 자체 브랜드 제품뿐 만 아니라 코오롱에서 인수한 ‘COOLON(쿨론)’ 등 폴리에스터 차별화 소재를 대거 선보였다고 3일 밝혔다.김해규 사장은 “이번 전시회는 고객사와의 공동 마케팅을 통해 차별화 소재의 우수성과 제품의 독창성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며 “이번 기회에 회사의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소개하는 한편 고객과의 만남을 통한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9월부터 생산될 차별화 소재 제품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라고 ..

      증권2019-09-03

      뉴스 상세보기
    • SM그룹 우오현 회장, 정치테마 이용 남선알미늄 주식 고점 매도 ‘논란’

      SM그룹 우오현 회장이 남선알미늄 주식 고점 매도 논란이 일고 있다. 우 회장은 남선알미늄이 대선 테마주로 편승해 주가가 급등한 틈을 타 보유주식 절반 이상을 처분해 약 105억원을 회수했다. 남선알미늄의 주가는 우 회장이 본격적으로 주식을 팔기 시작한 지난 11일 이후 10% 이상 빠진 상태다. 특히 남선알미늄은 최근 주가 급등과 함께 신용거래 융자율이 높은 수준에 머물러 있어 주가하락에 취약한 상태라는 점 때문에 투자자들의 따가운 시선을 받고 있다. 1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남선알미늄의 임원..

      증권2019-06-19

      뉴스 상세보기
    • 대한상선, 8만톤 급 벌크선 인수… “연 250억 매출 기대”

      대한상선(대표 윤흥근)이 8만2000톤급 벌크 신조선을 인수했다고 16일 밝혔다. 대한상선은 이를 바탕으로 안정적인 매출증대를 통한 수익성 강화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SM그룹 해운부문 주력 계열사인 대한상선은 지난 2017년 5월 유연탄 장기운송계약 등에 투입될 8만2000t급 벌크선 4척을 발주했다. 1차선 SM삼천포호 이 지난 4월 23일 명명식 후 인수돼 남동발전 유연탄 장기운송계약(10년)에 투입됐다. 오는 23일 인수 예정인 2차선(SM뉴올리언스호)은 미국 Cargill(카길)社와 장기용선 계약이 체결돼 있으며, 3..

      산업·IT2019-05-16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SM그룹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SM그룹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