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뉴스

    더보기
    • 상상인 노조 “상상인 관련 최근 의혹, 기본적인 검증도 되지 않았다”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현재 제기되고 있는 의혹들은 비논리적이거나 기본적인 검증마저 소홀하다.”상상인그룹 노동조합이 11일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MBC PD수첩 방송을 통해 부각된 상상인그룹과 유준원 대표를 둘러싼 의혹들을 반박했다. 특히 이날 기자회견은 코링크PE 실소유주설 반박과 골든브릿지증권 인수 특혜설 해명에 중점을 뒀다. 기자회견장에 들어선 김호열 사무금융노조 상상인증권지부 지부장은 “PD수첩 ‘좌수와 검사’ 편 보도 이후 상상인 그룹과 관련한 의혹들이 코링크PE 전주이자 몸통이라는 의혹..

      증권2019-11-11

      뉴스 상세보기
    • “코링크PE 실소유설·증권 인수 특혜설 ‘비논리적’”

      코링크PE 실소유주설과 골든브릿지투자증권 인수 특혜설 등이 불거진 상상인그룹의 노동조합이 오늘(11일) 입장을 발표했습니다.상상인그룹 노조는 이날 오후 노조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재 제기되고 있는 의혹들은 비논리적이거나 기본적인 검증마저 소홀하다”며 “검증 없이 희생양을 만들지 말아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상상인 노조 측은 코링크PE 실소유주 의혹에 대해 “상상인저축은행의 반대매매 등으로 볼 때 코링크PE의 실소유자 위치에 있을 개연성이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골든브릿지증권 인..

      경제·사회2019-11-11

      뉴스 상세보기
    • 정경심, 코링크 실소유주? “檢, 100억 CB 스와핑 입증해야”

      [앵커]검찰은 ‘코링크PE’의 실소유주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를 지목하고, 구속영장을 청구했는데요. 법원은 이르면 오늘밤 영장실질심사 판결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검찰은 정 교수가 코링크PE가 투자한 2차 전지 업체 WFM의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불법 이득을 취했다고 판단하고 있는데요. 서울경제TV 취재결과 검찰의 주장과 다소 상반된 정황이 드러났습니다. 김혜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코링크PE‘가 투자한 2차전지 업체 WFM.지난해 7월, WFM은 150억원 규모의 전환..

      산업·IT2019-10-23

      뉴스 상세보기
    • 정경심이 사모펀드 실소유주? WFM 100억 CB 스와핑거래 역할 입증해야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구속영장실질심사를 앞둔 가운데 검찰은 정 교수가 WFM의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상장사 주식을 차명보유했다며 정 교수를 코링크PE의 실소유주로 지목하고 있다. 그러나 서울경제TV 취재결과 정 교수가 코링크PE의 실소유주라는 검찰의 주장과 배치되는 WFM의 지분 변동 상황이 확인됐다. 23일 금융투자업계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등에 따르면 코링크PE의 설립과 운영주체로 지목한 민모 전 크라제버거 대표와 우모 신성석유 회장이 지난해 7월부터 100억원 규모의 전환사채와 부동..

      경제·사회2019-10-23

      뉴스 상세보기
    • [이슈 플러스][코링크 게이트]“자본시장 교란행위 있다면 누구든 수사해야”

      [앵커]앞서 보신대로 코링크게이트 관련 업체들에서 정관계 인사, 법조계 출신 인사들이 다수 확인됐습니다. 코링크게이트를 취재하고 있는 전혁수 기자 나와있습니다. 안녕하세요.[전혁수 기자]안녕하세요.[앵커]간단히 다시 한번 짚어봐 주시죠.[전혁수 기자]일단 지금까지 확인된 건 7명 정도입니다. 익성의 우회상장의 재료였던 포스링크와 WFM에 두명의 법조인 출신 사외이사가 확인됐고요, WFM에 100억원을 넣은 업체의 지분 50%를 가진 회사가 법조인과 업무협약을 맺은 것도 취재결과 확인됐습니다.WMF으로부터 투자를 받은 녹원씨엔아이..

      경제·사회2019-10-10

      뉴스 상세보기

    핫클립

    더보기

    WFM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방송프로그램

    더보기

    WFM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뉴스영상

    더보기

    WFM에 대한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단어의 철자나 맞춤법이 맞는지 확인해 주세요.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