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레져

메인 기사 이미지
제이플로우X로얄독, 바토스 소사이어티展 오픈... 스트릿 아트 총망라
한국콘텐츠진흥원이 후원하고 스트릿 문화 예술 집단 바토스 소사이어티(VATOS SOCIETY)와 스트릿 패션 브랜드 스티그마(STIGMA)가 기획한 스트릿 아트 기획전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18일부터 오는 11월 3일까지 성수동에 위치한 갤러리 바이산코리아에서 진행하는 이번 전시는 유행에 편승하고 소비되는 문화가 아닌 고난 속에서도 꿋꿋이 버티며 발전시켜 온 스트릿 문화의 정수를 볼 수 있는 전시로 국내 1호 그래피티 아티스트로 꼽히는 제이플로우(JAYFLOW)를 중심으로 음악, 미술, 조형, 영상, 패션 등 각 분야에 종사하는 아티스트 및 브랜드가 협업하는 형태로 구성된다.   바토스 소사이어티展은 크게 2개의 공간으로 이뤄져 있다. 1층 입구에는 설치미술 작가 임지빈의 작품 ‘에브리웨어 인 성수(EVERYWHERE IN SUNGSOO)’가 전시되어 있다. 이어서 다양한 소재로부터 영감을 받은 아트디렉터 제이플로우의 그래피티 작품과 특별 제작된 설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작가가 작품 속에 숨겨둔 스토리와 메세지를 찾아가는 과정을 통해 세상을 보다 특별한 시각으로 바라보는 그 만의 시선을 엿보는 재미가 있다. 아티스트 제이플로우와 로얄독(심찬양)이 함께 작업한 대형 월 아트워크 또한 이번 전시의 감상 포인트다. 가로 8미터, 세로 6미터에 이르는 이 작품은 두 아티스트가 3일에 걸쳐 공동작업한 것으로 각 작가들이 지향해오던 가치와 오브제를 한 폭에 담았다.   2층 공간에는 국카스텐의 하현우, 천재 팝 아티스트 미스터두들(Mr.Doodle), 국내 그래피티 작가 코마(KOMA), 미국의 그래피티 작가 크립틱(CRYPTIK), 일본의 그래피티 작가 캐스퍼(CASPER) 등 국내외의 유명 아티스트들의 아트워크가 전시되어 있다. 이 외에도 라이터의 대명사 지포(Zippo), 친환경 아웃도어 브랜드 ‘클린켄틴(klean kanteen)’, 아이웨어, 가죽, 실버 핸드메이드 브랜드 ‘칼리프애쉬(CALIPHASH)’ 등과의 콜라보레이션 디자인 제품들을 만날 수 있다.   한편, 전시 오픈 기념식에는 가수 바다, 황보, 방송인 하하, 래퍼 치타, 슬리피 등이 참여해 스트릿 아트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표현했다. 이번 전시는 무료 관람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며, 전시 현장에서는 아티스트들의 아트워크가 담긴 한정판 굿즈들을 판매한다. 수익금은 네이버 해피빈 굿액션을 통해 아티스트를 꿈꾸는 청소년을 위해 기부된다.   전시 기획 총괄자인 레고(REGO) 감독은 “이번 전시를 통해 비주류, 하위 문화로 여겨지던 스트릿 문화에 대한 편견을 깨고 문화의 다양성을 만들어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스트릿 아트에 대한 거부감보다는 특유의 저항정신과 비판의식을 공감하고 이해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룸 column@sedaily.com 
2019-10-18뉴스룸 기자10:01
메인 기사 이미지
대학로에 찾아온 신박한 NEW맨스! 웹툰 원작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 9월 개막
웹툰 <우리집에 왜 왔니>를 원작으로 한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가 오는 9월 개막한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국적도 성격도 다른 두 남녀, 재희와 류연이 갑작스럽게 한 집에서 살게 되며 벌어지는 로맨틱 코미디이다. 해당 연극의 원작인 ‘우리집에 왜 왔니’는 연재 당시 화제를 끌며 다음웹툰에서 매회 1위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끌어 팬층이 탄탄한 웹툰이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그대를 사랑합니다>, <앙리할아버지와 나>, <톡톡> 등 인터파크 예매 1위 작품을 다수 연출하였고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을 수상한 경력이 있는 이해제 예술감독과 <그대를 사랑합니다>, <앙리할아버지와 나>, <에쿠우스>, <클로저> 등의 작품에 참여한 최소현 연출가가 힘을 합친 작품이다. 기획 및 제작은 연극 <컨설턴트>, <그대를 사랑합니다>를 제작했던 주식회사 아크컴퍼니가, 홍보 및 마케팅은 연극 <오백에삼십>, 공연 <홈쇼핑 주식회사> 등을 기획하였던 주식회사 대학로발전소가 진행하며 서울문화재단, ㈜스톤사운드웍스가 후원한다. 대한민국의 똑소리 나는 커리어우먼 서재희 역은 최근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안정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을 가감 없이 발휘하며 색다른 모습을 선보인 구구단의 나영이 캐스팅되어 연극 도전에 나선다. 그뿐만 아니라, <그대를 사랑합니다>, <쉬어매드니스>, <옥탑방 고양이> 등 대학로 스테디셀러로 유명한 연극에 출연하여 연기력을 입증받은 한초아, 드라마 <한 번 더 해피엔딩>, <처용2>, <부탁해요, 엄마>에서 섬세한 연기력을 선보였던 신아라가 캐스팅되어 극을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대륙에서 날아온 중국의 유학생 류연 역에는 일본에서 맹활약 중인 아뮤즈 소속 크로스진의 용석이 캐스팅되었다. <찍힌놈들>, <알타보이즈>, <총각네야채가게> 등에서 쌓은 입증된 연기력을 선보일 것이며 그룹 매드타운과 KBS ‘더유닛’ 의 프로젝트 그룹 유엔비로 활동하면서 뛰어난 춤과 보컬로 주목받았던 박대원이 첫 연극 도전에 나설 정이다.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와일드 패밀리>와 <오백에삼십>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박경현이 캐스팅되었다.  멀티남 역에는 <극적인 하룻밤>, <그대를 사랑합니다>, <6시 퇴근>을 통해 관객들과 호흡을 맞추는 김주일, <나의 PS파트너>, <라이어>, <루나틱> 등 다양한 작품에 캐스팅되었던 전대현, <희망고시원 방화사건>, <더 오디션>에서 활약한 신기한이 맡았다.  멀티녀 역에는 <와일드 패밀리>, <오백에삼십>으로 친근한 배혜수, <안티고네>, <세자매> 등에서 남다른 역량을 선보인 유선영이 관객을 만나 볼 것이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인기작품을 배경으로 뛰어난 연출진과 탄탄한 기획, 제작 및 홍보마케팅, 신선하고 실력파인 배우들을 기반으로 9월 6일 첫공연을 한다. 
2019-08-13뉴스룸 기자13:51
  • 최신순
  • 인기순
제이플로우X로얄독, 바토스 소사이어티展 오픈... 스트릿 아트 총망라
한국콘텐츠진흥원이 후원하고 스트릿 문화 예술 집단 바토스 소사이어티(VATOS SOCIETY)와 스트릿 패션 브랜드 스티그마(STIGMA)가 기획한 스트릿 아트 기획전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18일부터 오는 11월 3일까지 성수동에 위치한 갤러리 바이산코리아에서 진행하는 이번 전시는 유행에 편승하고 소비되는 문화가 아닌 고난 속에서도 꿋꿋이 버티며 발전시켜 온 스트릿 문화의 정수를 볼 수 있는 전시로 국내 1호 그래피티 아티스트로 꼽히는 제이플로우(JAYFLOW)를 중심으로 음악, 미술, 조형, 영상, 패션 등 각 분야에 종사하는 아티스트 및 브랜드가 협업하는 형태로 구성된다.   바토스 소사이어티展은 크게 2개의 공간으로 이뤄져 있다. 1층 입구에는 설치미술 작가 임지빈의 작품 ‘에브리웨어 인 성수(EVERYWHERE IN SUNGSOO)’가 전시되어 있다. 이어서 다양한 소재로부터 영감을 받은 아트디렉터 제이플로우의 그래피티 작품과 특별 제작된 설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작가가 작품 속에 숨겨둔 스토리와 메세지를 찾아가는 과정을 통해 세상을 보다 특별한 시각으로 바라보는 그 만의 시선을 엿보는 재미가 있다. 아티스트 제이플로우와 로얄독(심찬양)이 함께 작업한 대형 월 아트워크 또한 이번 전시의 감상 포인트다. 가로 8미터, 세로 6미터에 이르는 이 작품은 두 아티스트가 3일에 걸쳐 공동작업한 것으로 각 작가들이 지향해오던 가치와 오브제를 한 폭에 담았다.   2층 공간에는 국카스텐의 하현우, 천재 팝 아티스트 미스터두들(Mr.Doodle), 국내 그래피티 작가 코마(KOMA), 미국의 그래피티 작가 크립틱(CRYPTIK), 일본의 그래피티 작가 캐스퍼(CASPER) 등 국내외의 유명 아티스트들의 아트워크가 전시되어 있다. 이 외에도 라이터의 대명사 지포(Zippo), 친환경 아웃도어 브랜드 ‘클린켄틴(klean kanteen)’, 아이웨어, 가죽, 실버 핸드메이드 브랜드 ‘칼리프애쉬(CALIPHASH)’ 등과의 콜라보레이션 디자인 제품들을 만날 수 있다.   한편, 전시 오픈 기념식에는 가수 바다, 황보, 방송인 하하, 래퍼 치타, 슬리피 등이 참여해 스트릿 아트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표현했다. 이번 전시는 무료 관람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며, 전시 현장에서는 아티스트들의 아트워크가 담긴 한정판 굿즈들을 판매한다. 수익금은 네이버 해피빈 굿액션을 통해 아티스트를 꿈꾸는 청소년을 위해 기부된다.   전시 기획 총괄자인 레고(REGO) 감독은 “이번 전시를 통해 비주류, 하위 문화로 여겨지던 스트릿 문화에 대한 편견을 깨고 문화의 다양성을 만들어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스트릿 아트에 대한 거부감보다는 특유의 저항정신과 비판의식을 공감하고 이해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룸 column@sedaily.com 
2019-10-18뉴스룸 기자
대학로에 찾아온 신박한 NEW맨스! 웹툰 원작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 9월 개막
웹툰 <우리집에 왜 왔니>를 원작으로 한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가 오는 9월 개막한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국적도 성격도 다른 두 남녀, 재희와 류연이 갑작스럽게 한 집에서 살게 되며 벌어지는 로맨틱 코미디이다. 해당 연극의 원작인 ‘우리집에 왜 왔니’는 연재 당시 화제를 끌며 다음웹툰에서 매회 1위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끌어 팬층이 탄탄한 웹툰이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그대를 사랑합니다>, <앙리할아버지와 나>, <톡톡> 등 인터파크 예매 1위 작품을 다수 연출하였고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을 수상한 경력이 있는 이해제 예술감독과 <그대를 사랑합니다>, <앙리할아버지와 나>, <에쿠우스>, <클로저> 등의 작품에 참여한 최소현 연출가가 힘을 합친 작품이다. 기획 및 제작은 연극 <컨설턴트>, <그대를 사랑합니다>를 제작했던 주식회사 아크컴퍼니가, 홍보 및 마케팅은 연극 <오백에삼십>, 공연 <홈쇼핑 주식회사> 등을 기획하였던 주식회사 대학로발전소가 진행하며 서울문화재단, ㈜스톤사운드웍스가 후원한다. 대한민국의 똑소리 나는 커리어우먼 서재희 역은 최근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안정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을 가감 없이 발휘하며 색다른 모습을 선보인 구구단의 나영이 캐스팅되어 연극 도전에 나선다. 그뿐만 아니라, <그대를 사랑합니다>, <쉬어매드니스>, <옥탑방 고양이> 등 대학로 스테디셀러로 유명한 연극에 출연하여 연기력을 입증받은 한초아, 드라마 <한 번 더 해피엔딩>, <처용2>, <부탁해요, 엄마>에서 섬세한 연기력을 선보였던 신아라가 캐스팅되어 극을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대륙에서 날아온 중국의 유학생 류연 역에는 일본에서 맹활약 중인 아뮤즈 소속 크로스진의 용석이 캐스팅되었다. <찍힌놈들>, <알타보이즈>, <총각네야채가게> 등에서 쌓은 입증된 연기력을 선보일 것이며 그룹 매드타운과 KBS ‘더유닛’ 의 프로젝트 그룹 유엔비로 활동하면서 뛰어난 춤과 보컬로 주목받았던 박대원이 첫 연극 도전에 나설 정이다.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와일드 패밀리>와 <오백에삼십>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박경현이 캐스팅되었다.  멀티남 역에는 <극적인 하룻밤>, <그대를 사랑합니다>, <6시 퇴근>을 통해 관객들과 호흡을 맞추는 김주일, <나의 PS파트너>, <라이어>, <루나틱> 등 다양한 작품에 캐스팅되었던 전대현, <희망고시원 방화사건>, <더 오디션>에서 활약한 신기한이 맡았다.  멀티녀 역에는 <와일드 패밀리>, <오백에삼십>으로 친근한 배혜수, <안티고네>, <세자매> 등에서 남다른 역량을 선보인 유선영이 관객을 만나 볼 것이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인기작품을 배경으로 뛰어난 연출진과 탄탄한 기획, 제작 및 홍보마케팅, 신선하고 실력파인 배우들을 기반으로 9월 6일 첫공연을 한다. 
2019-08-13뉴스룸 기자
대학로에 찾아온 신박한 NEW맨스! 웹툰 원작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 9월 개막
웹툰 <우리집에 왜 왔니>를 원작으로 한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가 오는 9월 개막한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국적도 성격도 다른 두 남녀, 재희와 류연이 갑작스럽게 한 집에서 살게 되며 벌어지는 로맨틱 코미디이다. 해당 연극의 원작인 ‘우리집에 왜 왔니’는 연재 당시 화제를 끌며 다음웹툰에서 매회 1위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끌어 팬층이 탄탄한 웹툰이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그대를 사랑합니다>, <앙리할아버지와 나>, <톡톡> 등 인터파크 예매 1위 작품을 다수 연출하였고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을 수상한 경력이 있는 이해제 예술감독과 <그대를 사랑합니다>, <앙리할아버지와 나>, <에쿠우스>, <클로저> 등의 작품에 참여한 최소현 연출가가 힘을 합친 작품이다. 기획 및 제작은 연극 <컨설턴트>, <그대를 사랑합니다>를 제작했던 주식회사 아크컴퍼니가, 홍보 및 마케팅은 연극 <오백에삼십>, 공연 <홈쇼핑 주식회사> 등을 기획하였던 주식회사 대학로발전소가 진행하며 서울문화재단, ㈜스톤사운드웍스가 후원한다. 대한민국의 똑소리 나는 커리어우먼 서재희 역은 최근 뮤지컬 <메피스토>에서 안정적인 연기력과 가창력을 가감 없이 발휘하며 색다른 모습을 선보인 구구단의 나영이 캐스팅되어 연극 도전에 나선다. 그뿐만 아니라, <그대를 사랑합니다>, <쉬어매드니스>, <옥탑방 고양이> 등 대학로 스테디셀러로 유명한 연극에 출연하여 연기력을 입증받은 한초아, 드라마 <한 번 더 해피엔딩>, <처용2>, <부탁해요, 엄마>에서 섬세한 연기력을 선보였던 신아라가 캐스팅되어 극을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대륙에서 날아온 중국의 유학생 류연 역에는 일본에서 맹활약 중인 아뮤즈 소속 크로스진의 용석이 캐스팅되었다. <찍힌놈들>, <알타보이즈>, <총각네야채가게> 등에서 쌓은 입증된 연기력을 선보일 것이며 그룹 매드타운과 KBS ‘더유닛’ 의 프로젝트 그룹 유엔비로 활동하면서 뛰어난 춤과 보컬로 주목받았던 박대원이 첫 연극 도전에 나설 정이다.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와일드 패밀리>와 <오백에삼십>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보여준 박경현이 캐스팅되었다.  멀티남 역에는 <극적인 하룻밤>, <그대를 사랑합니다>, <6시 퇴근>을 통해 관객들과 호흡을 맞추는 김주일, <나의 PS파트너>, <라이어>, <루나틱> 등 다양한 작품에 캐스팅되었던 전대현, <희망고시원 방화사건>, <더 오디션>에서 활약한 신기한이 맡았다.  멀티녀 역에는 <와일드 패밀리>, <오백에삼십>으로 친근한 배혜수, <안티고네>, <세자매> 등에서 남다른 역량을 선보인 유선영이 관객을 만나 볼 것이다.  연극 <우리집에 왜 왔니>는 인기작품을 배경으로 뛰어난 연출진과 탄탄한 기획, 제작 및 홍보마케팅, 신선하고 실력파인 배우들을 기반으로 9월 6일 첫공연을 한다. 
2019-08-13뉴스룸 기자
제이플로우X로얄독, 바토스 소사이어티展 오픈... 스트릿 아트 총망라
한국콘텐츠진흥원이 후원하고 스트릿 문화 예술 집단 바토스 소사이어티(VATOS SOCIETY)와 스트릿 패션 브랜드 스티그마(STIGMA)가 기획한 스트릿 아트 기획전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18일부터 오는 11월 3일까지 성수동에 위치한 갤러리 바이산코리아에서 진행하는 이번 전시는 유행에 편승하고 소비되는 문화가 아닌 고난 속에서도 꿋꿋이 버티며 발전시켜 온 스트릿 문화의 정수를 볼 수 있는 전시로 국내 1호 그래피티 아티스트로 꼽히는 제이플로우(JAYFLOW)를 중심으로 음악, 미술, 조형, 영상, 패션 등 각 분야에 종사하는 아티스트 및 브랜드가 협업하는 형태로 구성된다.   바토스 소사이어티展은 크게 2개의 공간으로 이뤄져 있다. 1층 입구에는 설치미술 작가 임지빈의 작품 ‘에브리웨어 인 성수(EVERYWHERE IN SUNGSOO)’가 전시되어 있다. 이어서 다양한 소재로부터 영감을 받은 아트디렉터 제이플로우의 그래피티 작품과 특별 제작된 설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작가가 작품 속에 숨겨둔 스토리와 메세지를 찾아가는 과정을 통해 세상을 보다 특별한 시각으로 바라보는 그 만의 시선을 엿보는 재미가 있다. 아티스트 제이플로우와 로얄독(심찬양)이 함께 작업한 대형 월 아트워크 또한 이번 전시의 감상 포인트다. 가로 8미터, 세로 6미터에 이르는 이 작품은 두 아티스트가 3일에 걸쳐 공동작업한 것으로 각 작가들이 지향해오던 가치와 오브제를 한 폭에 담았다.   2층 공간에는 국카스텐의 하현우, 천재 팝 아티스트 미스터두들(Mr.Doodle), 국내 그래피티 작가 코마(KOMA), 미국의 그래피티 작가 크립틱(CRYPTIK), 일본의 그래피티 작가 캐스퍼(CASPER) 등 국내외의 유명 아티스트들의 아트워크가 전시되어 있다. 이 외에도 라이터의 대명사 지포(Zippo), 친환경 아웃도어 브랜드 ‘클린켄틴(klean kanteen)’, 아이웨어, 가죽, 실버 핸드메이드 브랜드 ‘칼리프애쉬(CALIPHASH)’ 등과의 콜라보레이션 디자인 제품들을 만날 수 있다.   한편, 전시 오픈 기념식에는 가수 바다, 황보, 방송인 하하, 래퍼 치타, 슬리피 등이 참여해 스트릿 아트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표현했다. 이번 전시는 무료 관람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며, 전시 현장에서는 아티스트들의 아트워크가 담긴 한정판 굿즈들을 판매한다. 수익금은 네이버 해피빈 굿액션을 통해 아티스트를 꿈꾸는 청소년을 위해 기부된다.   전시 기획 총괄자인 레고(REGO) 감독은 “이번 전시를 통해 비주류, 하위 문화로 여겨지던 스트릿 문화에 대한 편견을 깨고 문화의 다양성을 만들어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스트릿 아트에 대한 거부감보다는 특유의 저항정신과 비판의식을 공감하고 이해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룸 column@sedaily.com 
2019-10-18뉴스룸 기자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