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인연은 스스로 찾아야"···미혼남녀 32% 응답

라이프 입력 2019-09-09 11:00:00 수정 2019-09-10 13:47:57 뉴스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듀오 제공

결혼정보회사 듀오(대표 박수경)가 8 16~26일까지 미혼남녀 총 419( 201, 218)을 대상으로부모 주선 만남에 대한 설문 조사를 했다설문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10명 중 6(59.2%)은 부모가 주선한 이성과 만난다고 응답했다

이유는결혼은 부모의 결정도 중요하기 때문’(32.7%)이었다. 이어배우자를 선택할 여유·기회가 없기 때문’(26.2%) 2, ‘부모와 내가 원하는 배우자상이 같아서’(17.7%) 3위로 나타났다반대로 부모가 주선한 이성과 만나지 않는 이유는내 인연은 스스로 찾아야 한다는 생각’(37.4%) 때문이었다. ‘마마보이·마마걸이라는 인식 때문에’(24.0%), ‘결혼 후 부모 간섭이 심할 것 같아서’(14.0%)라는 의견도 있었다.

설문에 참여한 미혼남녀의 과반(53%)은 부모가 원하는 배우자상과 일치한다고 답했다. 성별로 나눠 보면 여성은일치한다 63.8%로 우세했지만, 남성은일치하지 않는다 58.7%로 나타나 의견 차이를 보였다.

오 관계자는요즘은 자녀의 연애와 결혼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결혼정보회사를 찾아오는 부모가 많다. 이에 듀오는 자녀 결혼 전문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라며부모가 자녀에게 만남을 주선해주는 것은 좋지만 결혼은 자녀가 주체적으로 신중하게 결정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뉴스룸 issue@sedaily.com

 

취재 : 뉴스룸 기자 newsroom@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