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으로 쏠린 눈ㆍㆍ'죽전역 코아루 더리브' 오피스텔 주목

S경제 입력 2020-09-11 09:41:07 뉴스편집팀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 제공

지난 6·17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갭투자를 노리는 사람들의 발걸음이 분주해졌다. 대부분의 투자자들은 부산과 대구, 제주 등의 지방으로 눈을 돌리며 기회를 찾고 있다.

 

특히, 대구지역에서는 눈에 띄는 분양 시장이 많아 주목받고 있다.

 

9월 분양에 돌입한 대구광역시 달서구 감삼동 일원에 건축되는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 오피스텔이 대표적이다.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는 최근 급부상 중인 죽전네거리 일대에 들어서며, 대구 도시철도2호선 죽전역과 용산역의 더블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죽전네거리 일대의 개발호재나 소비자 선호도를 고려했을 때, 미래가치는 점점 더 상승할 전망이다.

 

게다가 대구 최대 산업단지라 불리는 성서공단과 서대구 일반산업단지, 염색 산업단지 등도 인근에 있어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는 공동주택 274세대와 오피스텔 102실 등 모두 376세대로 구성된다. 오피스텔은 102실은 모두 사용자 선호도가 높은 84A로 제공된다.

 

특히 지난 8월 분양 일정이 진행된 코아루 더리브 아파트의 경우 최고 경쟁률 21 1을 기록한 만큼 오피스텔 역시 순식간에 분양 물량이 완료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 현재 죽전네거리 일대는 고급 주상복합타운으로 상당부분 개발이 진행되고 있는 상태로 미래가치에 대한 기대감도 높다. KTX서대구역사 준공과 대구시청 신청사 이전 등도 예정돼 있다.

 

인근에 장동초, 장기초, 본리초등학교를 비롯해 학생들의 문화 여가생활이 가능한 대구학생문화센터 가깝다. 홈플러스 성서점, 하나로마트, 서남신시장과 대구지방법원 서부지원, 대구지방검찰청 서부지청 등 행정기관도 인근에 위치해 생활 인프라도 뛰어나다.

 

분양사무소 관계자는 대구 지역은 올해 초부터 수도권 지역에서도 투자 문의가 꾸준히 이어졌다라며, “정부 대책 이후 코아루 더리브 오피스텔 분양 문의는 훨씬 더 늘어난 추세라고 전했다.

 

한편,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 오피스텔 모델하우스는 대구시 달서구 감삼동에 위치하며, 견본주택은 방문예약제로 상담을 받고 있다. /박진관 기자 nomad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