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스바이오, ‘보령바이오파마’와 독감진단키트 공급계약 체결

증권 입력 2019-06-20 08:57:35 수정 2019-06-20 09:20:46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비알플루 퀵(BR Flu Quick)과 MR 플루패스트(MR Flu Fast) 제품 사진./사진제공=엑세스바이오

엑세스바이오는 자회사 웰스바이오가 보령바이오파마와 독감진단키트 제품에 대한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계약을 체결한 독감 진단키트 제품은 ‘비알플루 퀵(BR Flu Quick)’과 ‘MR 플루패스트(MR Flu Fast)’다. 해당 제품은 독감 증상을 보이는 환자의 검체를 채취해 면역크로마토그래피 방법으로 인플루엔자 A형과 B형을 검출할 수 있다. 웰스바이오 관계자는 “모회사인 엑세스바이오의 독자적인 체외진단 기술을 기반으로 기존 제품 대비 민감도를 획기적으로 향상시켰다”며 “10분 이내에 감염여부를 신속히 판단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웰스바이오는 지난 2017년 보령바이오파마와 공급 계약 체결을 통해 독감진단키트를 국내에 첫 출시한 바 있다. 올해도 계약을 체결하며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 나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웰스바이오 관계자는 “두 제품은 국내에 출시 이후 진단의 편의성 및 정확성 등 성능면에서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으며 매년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다년간 공급한 레퍼런스를 기반으로 국내 시장 점유율을 빠르게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계획을 전했다. 


한편, 웰스바이오의 모회사 엑세스바이오는 독감진단키트 ‘CareStartTM Flu A&B Plus’ 제품에 대해 미 FDA 510(k) 및 CLIA Waiver(면제) 신청을 완료해 연내 승인이 완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엑세스바이오 관계자는 “독감진단키트 제품은 세계 진단 시장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미국 시장으로 판매를 확대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며 “향후 말라리아 진단키트에 이어 회사의 주요 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