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남4구 아파트값 8개월만에 보합 전환

부동산 입력 2019-06-20 17:32:12 수정 2019-06-20 17:38:23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 강남4(강남·서초·송파·강동구) 아파트값이 보합세로 전환했다. 20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강남4구 아파트값은 이번주 0%로 보합을 나타냈다. 강동구는 지난주 -0.08%에서 이번주 -0.06%로 낙폭이 줄었다. 서초구는 지난주 -0.02%에서 이번주 보합으로 전환했다. 송파구는 지난주 보합에서 이번주 0.01% 상승으로 돌아섰다. 지난해 1015(0.01%) 이후 35주 만이다. 강남구는 지난주와 동일한 0.02% 상승세를 이어갔다.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와 동일한 0.01%를 기록해 지난해 1112(-0.01%)부터 32주째 내림세를 나타내고 있다. 감정원 관계자는 하락 폭이 컸던 일부 인기 신축 및 재건축 단지는 회복세를 보이는 반면 구축 단지는 여전히 매물 누적으로 하락하는 차별화 양상을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서울 아파트 전세값은 지난해 1029(-0.01%)부터 지난주까지 33주 연속 하락세를 나타냈지만 이번주 보합(0%) 전환됐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