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샵·롯데캐슬 등 하반기 부산 분양시장, ‘브랜드 아파트’ 대전

부동산 입력 2019-06-28 08:27:02 수정 2019-06-28 15:16:42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동래 더샵 투시도 /사진제공=포스코건설

올해 하반기 부산 분양시장은 주요 정비사업 물량이 대거 풀리면서, ‘브랜드대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28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하반기 부산에서 17,953가구(임대 제외)가 신규 공급에 나설 예정이다. 이 기운데 11,522가구가 대형 건설사의 브랜드 아파트로 전체 물량의 64%에 달한다.

 

지방 분양시장에서 브랜드 아파트는 희소성이 커 인기가 높다. 실제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현재까지 부산에서 분양된 9개 단지 중 1순위 마감된 단지는 단 4곳이다. 이 중 3개 단지가 도급순위 10위 내 건설사 아파트로 총 27,595건의 청약통장이 몰려 전체(28,772)95%를 차지했다.

포스코건설은 부산광역시 동래구 온천동 455-2번지 일원에서 동래 더샵을 분양 중이다. 동래구 첫 더샵 아파트로 주목받는 이 단지는 지하 6~지상 49, 3개 동, 아파트 603가구, 오피스텔 92실로 구성된다. 부산 지하철 1호선 명륜역까지 도보로 이동할 수 있으며, 인근에 BRT 노선이 있어 부산 전역으로 이동이 수월하다. 

포스코건설은 오는 8월 부산시 수영구 남천동 501번지 일원에서 남천 2구역 더샵(가칭)’도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전용면적 59~107, 975가구로 구성된다. 광안리, 경성대, 부경대 대학로와 가깝다. 부산도시철도 2호선 남천역 도보로 2~3분 거리에 들어선다.

 

롯데건설은 부산시 사상구 주례동 809번지 일원에서 주례2구역 롯데캐슬(가칭)’을 하반기에 공급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9개 동, 지하 2~지상 37, 80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부산 지하철 2호선 주례역이 인근에 있는 역세권 단지다.

 

삼성물산·대림산업·현대산업개발 컨소시엄은 부산시 연제구 거제동 791-10 일대에 거제2구역 래미안을 하반기에 공급한다. 이 단지는 전용면적 49~84, 4,470가구 규모다. 부산 지하철 3호선 종합운동장역과 동해남부선 거재역이 인접해 있어 부산 시·내외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금융팀

you@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