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나무, 신규고객 대상 연 5% 적립식 발행어음 특판 실시

증권 입력 2019-07-01 11:12:32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NH투자증권의 모바일증권 나무는 오늘부터 12월 말까지 선착순 10만명 대상으로 세전 연 5%(세전) 적립식 발행어음 특판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연 5% 적립형 발행어음은 1인 1계좌에 한해 월 최대 50만원, 총 6회 매수가 가능한 투자기간 180일 만기 상품이다. 본 특판 상품은 NH투자증권 최초 신규 고객이라면 나무 비대면 계좌를 개설하고 나무 온라인 매체에서 가입할 수 있다. 또한 해당 신규 고객에게 국내주식 수수료 평생무료(유관기관제비용 제외) 혜택도 제공한다.

그 외에도 30만원 이상 첫 거래한 선착순 1만명에게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교환권을 제공하며, 타 증권사로부터 주식을 입고하고 1,000만원 이상 거래한 선착순 1,000명에게는 최소 5만원~최대 300만원의 현금을 지급한다.

NH투자증권 WM Digital본부장 안인성 상무는 “모바일증권 나무의 CMA 계좌는 발행어음 수시입출금형의 경우 약정수익률 연 1.8%(세전)에 하나의 계좌에서 바로 투자할 수 있고, 이체수수료도 조건 없이 무료인 만큼 다양한 편의성을 갖추고 있다”면서 “젊은층에게 증권사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연 5% 적립식 발행어음 특판을 마련했으며 생애 첫 투자 계좌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상품과 투자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모바일증권 나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