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내년 호주오픈 테니스 보조할 ‘볼보이’ 모집

산업·IT 입력 2019-07-15 09:47:05 수정 2019-07-15 09:50:45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019 기아자동차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 볼키즈로 참가한 유소년들의 현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기아차

기아자동차는 내년 1월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는 ‘2020 기아자동차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에서 뛸 볼키즈(Ball Kids)를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볼키즈’는 원활한 경기를 위해 경기장에서 아웃된 볼을 치우는 등 경기를 보조하는 유소년들이다.
 

기아차는 호주오픈 메인 스폰서로  2003년부터 매년 대한민국 대표 볼키즈 20명을 선발해왔다.  기아차를 보유한 고객의 자녀나 손자녀로 해외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는 대한민국 국적의 만 12∼15세 유소년이 대상이다. 희망자는 8월 21일까지 볼키즈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기아자동차는 1차 영어능력 평가와 2차 실전능력 평가를 해서 대상자를 뽑은 뒤 11월 별도 교육을 거쳐 파견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볼키즈는 세계 4대 테니스 대회 중 하나인 호주오픈의 일원으로서 경기에 직접 참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호주 현지 문화도 경험할 수 있는 유소년들을 위한 국내 최고의 프로그램 중 하나”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고객 여러분께 차별화한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