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룩스, 리미나투스에 바이럴진 매각…“나스닥 상장 위해”

증권 입력 2019-08-02 15:25:21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필룩스는 면역항암백신 개발 전문 자회사 ‘바이럴진(ViralGene,Inc)’ 지분 97%를 자회사 ‘리미나투스’에 매각한다고 2일 밝혔다. 매각 대금은 리미나투스의 나스닥 상장이 완료된 이후 나스닥 상장주식으로 교부받을 예정이다.


리미나투스는 바이럴진 지분 인수를 통해 스캇 월드만 교수가 주도하고 있는 Pre-IPO(상장전 자금유치) 사전 준비 작업을 완료한 뒤 나스닥 상장 추진을 본격화한다는 방침이다. 안원환 필룩스 대표는 “리미나투스는 이번 바이럴진 지분 인수를 통해 바이럴진이 보유한 항암바이러스백신을 리미나투스 파마의 CAR-T 관련 파이프라인에 추가했다”며 “이로써 리미나투스의 기업가치를 극대화하고, 나스닥 상장절차를 앞당길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상장 주간사 레이먼드 제임스는 리미나투스를 1억달러 이상의 밸류로 Pre-IPO를 진행할 계획이다. 레이먼드 제임스 이를 위해 리미나투스 측에 임상 1상을 준비하고 있는 리미나투스의 고형암 대상의 CAR-T(리미나투스 파마)와 미국 임상2상을 준비하고 있는 바이럴진의 항암바이러스 백신을 파이프라인으로 보유하라고 권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 대표는 “이번 지분 인수로 리미나투스 파마의 상장을 위한 Pre-IPO 사전 준비작업이 완료됐다”며 “레이먼드 제임스가 미국의 금융기관, 벤처펀드 및 헤지펀드 등을 상대로 Pre-IPO 설명회를 진행하는 등 자금유치 활동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과정에서 스캇 월드만 교수가 전면에 나설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