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 “GS25 1만3,000곳서 하이패스 서비스 제공”

부동산 입력 2019-08-21 16:39:10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 20일 변상훈 한국도로공사 영업본부장과 김종수 GS리테일 MD본부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도로공사

한국도로공사는 오는 23일부터 전국 GS25 편의점 13,000여곳에서 고속도로 미납통행료 조회 및 납부할 수 있다고 21일 밝혔다.

 

앞으로 GS25 편의점에선 기존 단말기 구매·A/S 등과 함께 하이패스 관련 종합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본인확인을 거치면 차량번호로 고속도로 미납통행료가 조회되고, 미납금이 있으면 현금이나 카드로 즉시 납부할 수 있다.

 

하이패스 단말기는 GS25 편의점 8,000여곳에서 판매 중이다. 지난 1월부터 단말기 모델을 1종류에서 유선, 무선, 룸미러 형태 등 4종류로 늘려 고객의 선택권을 확대했다. 편의점 판매 단말기는 편의점 택배를 활용한 A/S 접수도 가능하다.

 

한국도로공사는 현재 전국에서 운영 중인 하이패스센터 20곳의 업무를 편의점에서도 할 수 있도록 하는 GS25 편의점 중 우수지점 500곳을 선정해 하이패스센터 대행 편의점으로 인증하고 현판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한국도로공사와 GS리테일은 지난 20일 미납통행료 조회·납부, 하이패스센터 대행 편의점 선정 등의 내용을 담은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민들이 가까운 편의점에서 간편하게 다양한 하이패스 관련 서비스를 이용하게 됐다앞으로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