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로시스헬스케어, GS건설과 스마트 헬스케어 홈서비스구축

증권 입력 2019-08-22 13:57:11 수정 2019-08-22 13:57:32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필로시스 헬스케어]

의료서비스 플랫폼 기업 필로시스헬스케어(대표 최인환)가 GS건설의 스마트 케어 서비스와 연동해 건강한 삶을 제공하기 위한 미래형 ‘스마트(모바일)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에 참여한다고 22일 밝혔다. 


스마트 헬스케어 서비스는 입주민이면 누구나 24시간 내내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모바일 헬스케어 앱’을 통해 기상부터 취침, 수면까지 실시간으로 자신의 건강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사용자는 모바일 앱과 연동하여 주변의 병원과 약국을 간편하게 검색하여 예약할 수 있다. ‘병원용 차트 앱’을 통해 방문하는 병원 의사에게 자신의 건강 기록을 제공하여 현장에서 측정기록의 추이에 따른 정확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또, 개인에게 혈당, 혈압, 체지방, 스마트 밴드 등 건강 관련 측정기가 지급되며, 헬스케어 전문가 “G-Cody(간호사 자격 조건을 갖춘 지메이트 건강관리 전문가) 서비스”를 통해 1:1 건강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연간 목표 설정 등을 통해 질병을 예방하고, 건강한 생활을 유지할 수 있다. 세계적으로 디지털 헬스케어에 대한 관심은 뜨거워지고 있다. 그랜드 뷰 리서치(Grand View Research)에 따르면,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 규모는 연평균 27.7%씩 성장해 2025년에는 무려 5,092억 달러(한화 약 605조)에 육박할 전망이다. 필로시스헬스케어는 추세에 맞춰 해외에서도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최인환 필로시스헬스케어 대표는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고령화 사회가 급격히 진행되어, 건강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특히 모바일 헬스케어 서비스는 만성질환의 예방 차원에서 가장 효과적인 서비스로 인식되고 있어, 필로시스헬스케어의 스마트 서비스가 시장을 선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