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미세먼지 토탈솔루션 ‘H 클린알파’ 선봬

부동산 입력 2019-08-26 16:02:02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건설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공개한 'H클린알파' 핸드북 이미지. /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토탈 솔루션 ‘H 클린알파(Clean α)’를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H 클린알파는 단지 입구에서 아파트 내부까지 고객의 발길이 닿는 모든 곳에 미세먼지 저감 기술을 적용해 숲 속 같은 거주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 특히, H 클린알파의 캐릭터도 알파카로 선정했다. 알파카는 공기가 맑은 청정 지역에서만 살 수 있는 낙타과의 초식동물로, 현대건설은 공기청정단지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현대건설은 지난해 외부의 미세먼지가 아파트 입구부터 원천적으로 유입되지 않도록 ‘H 클린현관(H Entrance)’을 개발했다. 단순 출입 기능을 가진 현관의 역할을 넘어,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필터 공간 역할을 하는 기능성 현관으로 특허출원을 완료했다. 또한 아파트 내부에는 천정형 공기청정기를 설치해 실내 공기질을 최상의 수준으로 관리하고 있다.

단지내 커뮤니티 공간에는 아이들을 위한 숲과 같은 공간인 ‘H 아이숲(H i_forest)’이 적용된다. H 아이숲은 미세먼지로 인해 외부 활동에 제약을 받는 아이들과 부모들을 위해 개발된 현대건설만의 실내 놀이터다. 천정형 공기청정기를 기본으로 산소발생기와 피톤치드 분사기 등이 설치돼 야외의 숲에서 산림욕 하듯 쾌적한 공기질을 유지한다.

 

여기에 현대건설은 업계 최초로 유해물질 흡착벽지를 개발해 아파트 내부에 적용 중이다. 이는 현대건설만의 특허 기술로, 1급 발암물질로 분류되는 폼알데하이드(Formaldehyde)를 흡착/분해해 실내 공기질을 개선시킨다. 특히 천식, 비염과 같은 호흡기 질환이나 아토피 피부 질환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 이 외에도 실외 미스트 분사, 그린커튼, 지하주차장 배기가스 감지 환기장치, 미세먼지 저감 방충망 등 클린라이프를 구현하기 위한 다양한 기술이 적용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미세먼지에 관한 전 국민적인 우려에 대해 건설사가 할 수 있는 역할을 계속 고민하고 있다면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다양한 기술을 고객의 관점에서 고객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다양한 기술을 적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