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지켐생명과학 “신약물질 ‘EC-18’, 비알콜성 지방간염 치료 효과 확인”

증권 입력 2019-09-04 09:41:05 수정 2019-09-04 10:25:1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엔지켐생명과학은 신약개발물질 ‘EC-18’이 혈당조절에 관여하는 췌장 베타세포를 보호해 인슐린 분비를 정상화하며 LPL 활성을 유지해 비알콜성 지방간염(NASH) 치료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확인됐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엔지켐생명과학과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공동으로 실시한 것으로, 국제적 학술지 ‘Molecular and Cellular Biology’ 11월자(volume 39, No.21)에 ‘EC-18(PLAG)은 GLUT2 세포 내 이입을 통해 STZ-매개 췌장 베타세포의 손상을 회복시킨다’란 제목으로 게재될 예정이다. 엔지켐생명과학 관계자는 “베타세포가 파괴되면 당뇨는 물론 지방간 등과 같은 대사질환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며 “당뇨 및 지방간 유발 동물시험을 실시한 결과 EC-18을 투여한 췌장 베타세포주는 대조군 대비 세포사멸이 유의하게 감소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당뇨질환 동물모델에서도 대조군에 비해 베타세포의 보호효과가 우수했고, 혈당 및 인슐린의 수준을 정상치에 근접하게 회복시켜 당뇨질환의 증상을 개선하는것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엔지켐생명과학에 따르면, 동일 질환 모델에서 얻은 지방간에서의 EC-18 효과에 대한 연구결과는 간 질환 분야 세계 최고 권위의 학술단체인 미국간학회(AASLD)에서 발표 연제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엔지켐생명과학 관계자는 오는 11월 11일(미국시간) 전세계에 연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김명환 서울아산병원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와 관련 “EC-18이 베타세포를 보호해서 인슐린 분비를 정상화하고, 이로 인해 LPL 활성이 유지돼 근육과 지방조직에서의 지방흡수가 정상적으로 일어나 간에서의 지방축적이 발생하지 않은 것”이라며 “베타세포 손상을 막는 새로운 작용기전이 확인된 것으로 당뇨는 물론 비알콜성지방간염(NASH) 치료제로 효과가 있음을 입증한 것”라고 설명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