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생명자원, 아프리카돼지열병 수혜 ‘면역강화 사료’ 생산 부각에 강세

증권 입력 2019-09-27 09:54:41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아프리카돼지열병이 국내에서 잇달아 발생하는 가운데 미래생명자원이 면역 강화 프리미엄 사료 생산 부각에 강세다.

27일 오전 9시 52분 현재 미래생명자원은 전 거래일보다 10.08% 상승한 3,980원에 거래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강화에서 국내에서 첫 확진 8일째였던 지난 24일 송해면의 농장을 시작으로 25일 불은면, 26일 삼산면 석모도와 강화읍, 그리고 이날 하점면 사례까지 지난 나흘 동안 매일 한 건씩의 확진이 이어지고 있다. 전날 의심신고가 접수된 경기 양주시 은현면 소재 농장 2곳과 연천군 청산면 농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 음성으로 판명됐다.

미래생명자원은 질병 저항성 개선 사료 및 면역 강화 프리미엄 사료를 생산하고 있어 아프리카돼지열병 반사이익을 볼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