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센, 임시주총 개최…中 텐센트·바이두 출신 이사선임

증권 입력 2019-10-17 13:59:36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소프트센은 오는 12월 5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소프트센은 임시주총에서 △화장품 제조 및 유통업, 신자재 개발과 제작, 유통업 △국내외 투자 △투자 회사 관리 및 자금지원 및 자문 활동 등을 사업 목적에 추가할 예정이다. 또한 중국 바이두 창업기 개발책임자 겸 기술부사장 출신 웨이 커준(Wei Kejun) 외 3인을 신규 이사에 선임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에 신규로 선임되는 웨이 커준은 텐센트 프로젝트 매니저, 바이두 창업기 개발책임자 겸 기술 부사장을 지내는 등 중국 최대 IT기업의 창업과 중요 프로젝트 실무를 비롯해 투자 컨설팅 등 중화권 내 사업  및 투자 역량을 통합할 수 있는 핵심 인물”이라며“향후 소프트센이 글로벌 ICT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사업구조 고도화를 주도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사업목적으로 추가된 신소재분야 및 해외 IT기업 투자에 관해서는, 수피센조합의 업무집행조합원인 수앤파이낸셜인베스트먼트가 보유한 해외 M&A 네트워크를 통해 적극적으로 대상회사를 발굴하고 투자를 집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소프트센 관계자는 “AI 소프트웨어 교육 플랫폼 에듀센, 의료 빅데이터 솔루션 ‘빅센메드’ 등 자체 솔루션을 바탕으로 향후 CDW(Clinical Data Warehouse), 정밀의료 플랫폼, AI교육 등 분야에서 해외진출을 본격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