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베트남 ‘빈증신도시’ 개발사업 MOU

부동산 입력 2019-10-24 22:10:57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왼쪽부터 조운행 우리종합금융 대표이사, 팜 응옥 투언 베카멕스 회장, 김효진 한화건설 부사장, 김형만 모건피에이비 회장이 ‘베트남 빈증성 신도시 개발사업 상호협력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화건설]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한화건설은 24일 서울 중구 우리금융남산타워에서 베트남 산업단지 및 신도시 개발공사인 베카멕스, 우리종합금융 등과 베트남 빈증신도시 개발사업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를(MOU)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김효진 한화건설 부사장, 쩐 탄 리엠 베트남 빈증성장, 팜 응옥 투언 베카멕스 회장, 조운행 우리종합금융 대표이사, 김형만 모건피에이비 회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MOU 체결을 통해 한화건설은 빈증신도시 개발사업 컨소시엄을 구성해 상업 및 주거시설 등 개발투자를 추진하면서 협력하기로 했다. 또 신도시 내 베카멕스가 소유한 토지 개발에 관한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빈증신도시 개발사업은 베트남 호치민시에서 북쪽으로 25km에 있는 부지에 행정타운, 산업단지, 금융센터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51차 완공을 했고, 앞으로 2022년 완공 시 50만명이 넘는 거주자와 근로자가 생활하는 첨단도시 건설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효진 한화건설 부사장은 이번 MOU 체결은 한화건설이 시공 중인 이라크 비스마야 신도시 건설에 이어 글로벌 도시개발분야의 대표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기회라며 본 사업을 시작으로 베트남 시장 진출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