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지켐생명과학, 美 간학회서 ‘EC-18’ 비알콜성지방간염 연구성과 발표

증권 입력 2019-11-14 15:26:17 수정 2019-11-14 15:27:06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엔지켐생명과학은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보스턴에서 열린 미국간학회에서 신약개발물질 ‘EC-18의 비알코올성 지방간염(NASH)과 간섬유화 치료 효과’에 대해 발표했다고 14일 밝혔다. 

 

미국간학회는 간 질환 분야 학술단체로, 유럽 간학회와 아시아-태평양 간학회와 함께 세계적인 간학회 중 하나로 손꼽힌다. 매년 연례학술대회(The Liver Meeting)를 개최하며, 전세계 9,500명 이상의 간 질환 관련 연구자들이 참석해 연구결과를 발표하는 권위있는 학회다. 이번 학회에서 엔지켐생명과학은 ‘염증해결촉진자 EC-18, 비알코올성 지방간염과 간섬유화 개선(EC-18, A NOVEL IMMUNE RESOLUTION ACCELERATOR, IMPROVES NASH AND LIVER FIBROSIS)‘란 논문을 공개하고, 이도영 박사·윤선영 박사·박지선 박사 등 핵심 연구자들이 직접 발표에 참가했다. 

 

엔지켐생명과학 연구원들은 발표를 통해 EC-18의 독보적인 작용기전과 동물실험을 통한 탁월한 효능을 전했고, 이에 참석자들은 높은 호응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엔지켐생명과학 관계자는 “이번 비임상은 NASH 치료제 효능 검증분야의 세계적 권위기관인 일본의 SMC Laboratories의 NASH 질환모델(STAM)을 사용해 실험한 것”이라며 “그 결과 EC-18이 NASH에서 간섬유화로 진행되는 것을 예방하고 치료하는데 탁월한 효능이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이번 미국 간학회에서 발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발표를 진행한 이도영 엔지켐생명과학 박사는 “이번 미국 간학회에 NASH 치료(Therapeutic)분야 발표자로 선정된 것은 엔지켐생명과학 EC-18 연구가 세계적인 과학자들의 엄격한 심사를 통해 객관성을 인정받았고, EC-18의 염증해결촉진자 개념이 학계로부터 공식 인정 받았음을 의미하는 것”이라며 “주요 기업과 기관들이 특별한 관심을 보이고 협업을 제안해 오는 등 EC-18을 NASH 치료제로 조기에 상용화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된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말했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