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아나, 환자감시장치·초음파 융복합 의료기기 출시

증권 입력 2019-11-18 09:42:4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글로벌 환자감시장치, 심장충격기, 체성분분석기 전문기업 메디아나는 환자감시장치와 초음파 장비가 결합된 융복합 의료기기 ‘Sono50’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모델은 초음파 전문기업과 기술제휴를 통해 개발됐다. ‘Sono50’은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오늘부터 21일까지 개최되는 국제 의료기기 박람회(MEDICA 2019)에서 첫 선을 보인다.

이 제품은 환자의 생체 신호와 초음파 이미지를 한 화면에서 확인 가능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수술실, 중환자실, 병동 등에서 생체 신호 모니터링과 초음파 화면 동시 구현, 화면을 통한 체내 튜브 삽입 및 약물 주입 시술 시 위치 확인, 응급 현장에서 내출혈, 골절 확인 등이 가능하다.

‘Sono50’은 초음파 전문기업과 협력해 2년여의 연구기간을 거쳐 제작됐다. 회사 관계자는 “급속한 의료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대학병원 임상의 자문과 각 수술별 수요조사를 마쳤다”며 “의료계 현장에 있는 의료진으로부터 환자감시장치의 다중 생체 신호 측정 기능과 초음파 이미지 해상도에 대한 긍정적 평가를 받았다”고 말했다.

메디아나는 융복합 의료기기가 새로운 시장 개척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Sono50은 수술실, 중환자실, 병동, 응급실, 앰뷸런스, 요양병원, 건강검진센터 등 그 활용 범위가 매우 넓고 장비 도입과 운용 비용 감소 효과로 시장성이 높다”며 “환자감지장치와 방광초음파 의료기기를 결합한 융복합 의료기기도 출시 예정이며 두가지 모델의 국내외 인증은 내년 1분기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회사는 이번 독일 국제 의료기기 박람회에 모든 인증 절차를 마친 체성분분석기 i20, i30 모델도 출품한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