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병년 우정바이오 대표, 동암 약의상 수상

산업·IT 입력 2019-11-19 10:00:13 수정 2019-11-19 10:05:58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천병년 우정바이오 대표이사(왼쪽 세번째)가 18일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제55회 동암 약의상' 시상식에서 상을 받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우정바이오]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천병년 우정바이오 대표이사가 제55회 동암 약의상을 수상했다우정바이오는 18일 서울 포시즌즈호텔에서 개최된 동암 약의상 수상자로 천병년 대표가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천병년 우정바이오 대표이사는 서울대 약대를 졸업하고 동아제약과 빅솔을 거쳐 1989년 우정바이오의 전신인 우정트레이딩을 창업한 후 신약개발에 필요한 연구개발 솔루션을 제공해 온 국내 바이오 1세대 경영인이다심창구 심사위원장은 제55회 동암 약의상 선정이유로 과거 전무 하던 실험동물자원과 실험동물연구환경의 기반을 마련하는데 큰 역할을 하였다고 밝혔다. 천 대표는 우정바이오를 통해 국내 신약개발 연구시장에 최초로 SPF동물자원을 소개하고 첨단 신약개발 R&D 인프라를 구축하는 등 음지에서 많은 역할을 해왔다는 평가다.

천 대표는 지난 30년 간 신약개발 지원사업에 노력해 왔으며 상을 받음과 동시에 국내 제약업계의 신약개발 성공에 더욱더 큰 책임감을 느낀다고 밝히며, “현재 동탄에 건축중인 우정바이오 신약클러스터를 기반으로 세계 시장에서 대한민국이 주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더욱 헌신 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천 대표가 준비중인 우정바이오 신약클러스터는 국내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민간자본 중심의 바이오 R&D 클러스터이다. 이곳에 최첨단 실험시설과 오가노이드 등 신기술을 활동한 분석센터를 마련하여 유망 바이오벤처를 대상으로 임상시험의 성패를 조기 예측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