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평가사협회, 세종사무소 개소…“공적업무 효율성 높인다”

부동산 입력 2019-11-19 18:06:48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 18일 감정평가사협회 관계자들이 세종시 어진동에 문을 연 세종사무소에서 개소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감정평가사협회]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지난 18일 세종시 어진동에 있는 협회 세종사무소에서 세종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협회는 국민 재산권 보호 및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할 목적으로 설립된 법정단체로 공적업무를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세종사무소를 개설했다.

 

협회는 이를 기반으로 정부 정책을 보다 이해하고, 정부와 긴밀한 관계를 유지함으로써 법정단체로서의 사회적 역할과 의무를 다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협회는 설립 목적에 맞게 감정평가 타당성 조사, 감정평가사 등록 및 등록 갱신, 감정평가사 연수·교육 등 공적업무를 국토교통부로부터 위탁받아 수행하고 있다.

 

또한 감정평가사는 국가전문자격사로서 표준지공시지가 조사·평가, 보상감정평가, 각종 개발부담금감정평가 등 공적 감정평가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김순구 감정평가협회 회장은 협회는 국민 재산권을 보호하고,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됐으며, 감정평가사는 국민과 국가의 소중한 재산을 평가하는 공적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면서 협회는 정부 정책에 호응하고, 올바른 정책을 제안함으로써 국민에 봉사하고 국가와 사회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