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센, 네이버 NBP와 공공 클라우드 활성화 위한 MOU 체결

증권 입력 2019-11-22 08:41:53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아이티센이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NBP)과 업무협약을 맺고 공공 클라우드 사업 활성화를 본격화 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1월 21일 강남에 위치한 NBP 사옥 ‘Ncloud Space’에서 진행한 협약식에는 아이티센 박진국 대표, NBP 박원기 대표 등 양사 임직원들이 참여했으며 향후, 공공 클라우드 사업을 선도하기 위한 클라우드 및 ICT 분야에서 힘을 합칠 계획이다.


아이티센그룹은 공공 IT 서비스 부문에서 1위를 수성하고 있는 아이티센을 중심으로 공공 인프라 분야에 강점을 가진 콤텍정보통신, 금융 NI 분야에 강점을 가진 콤텍시스템 등 아이티센그룹 계열사가 보유한 도메인 리더십에 더해 레드햇, 뉴타닉스, 히타치 UCP 등 프라이빗 & 멀티 클라우드 구축 및 서비스를 위한 솔루션을 확보하고 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자체 클라우드 제반 원천기술을 보유한 국내 유일 클라우드 기술 플랫폼 회사인 NBP의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로 민간, 금융, 공공기관 등 폭넓은 분야의 고객 사례를 확보하고 있다. 특히 한국은행, 세계관세기구,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 한국철도공사(KORAIL), 한국재정정보원 등 다양한 분야의 공공기관에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공공 클라우드 시장 강자로서의 역량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박진국 아이티센 대표는 “국내 최고의 클라우드 사업자인 NBP와 협력을 통해 본격적으로 공공 클라우드 사업을 선도할 수 있게 됐다”며 “콤텍시스템 등 아이티센 그룹 계열사의 역량을 집중시켜 최고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NBP 박원기 대표는 이날 협약과 관련해 “아이티센과의 MOU로 공공기관이 더욱 편리하고 안정적인 클라우드를 이용할 수 있게 하겠다“며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 제공을 통해 자체 클라우드 원천 기술로 개발한 AI, 서버, 글로벌 리전 등 공공기관에서 필요한 서비스를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조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은 지난 29일 시스코와의 업무 협약으로 클라우드 사업 채널과 고객을 넓히고 클라우드 서비스의 다각화와 활성화에 주력한 바 있다. 완벽한 보안 환경 구축을 위해 보안 관련 인증을 다수 획득하고 공공기관용 클라우드를 직접 구축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이 아이티센과의 협약을 통해 공공 클라우드 시장을 선도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아이티센은 최근 클라우드 사업 확대를 위해 글로벌 대기업과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지난달 25일에는 KT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공동 컨설팅, 애플리케이션 서비스(SaaS) 등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 역량을 확대한 바 있다.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