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서울 금천구서 ‘꿈과 희망을 주는 러브하우스’ 봉사활동

부동산 입력 2019-11-29 12:57:32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9일 하석주(왼쪽) 롯데건설 대표이사와 유성훈 금천구청장이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 있는 장애인지원시설에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롯데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롯데건설 샤롯데 봉사단은 지난 28일 서울 금천구 독산동에 있는 장애인지원시설 기쁨이 싹트는 나무를 방문해 꿈과 희망을 주는 러브하우스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기쁨이 싹트는 나무는 장애인지원시설로써 장애인 직업훈련, 사회 적응훈련, 자립 생활 지원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해 발달 장애인의 자립 및 지역 주민과의 유대 강화를 위한 커뮤니티 활동을 돕고 있다.

 

이날 봉사에는 롯데건설 하석주 대표이사를 포함한 임직원 30여 명이 함께 했으며, 시설 내 마감 공사 및 노후 시설을 보수 및 교체하는 작업을 진행했다. 이용자의 불편함을 해소시켜 주기 위해 지붕 개선, 난간대 설치, 대문 교체, 장판 교체가 이뤄졌으며 천장 및 벽 도배, 내 외부 도색, LED 전등 교체, 수납장 신설 등의 작업을 진행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시설 관계자와의 협의를 통해 기본적인 시설개선을 넘어 이용자의 사생활보장을 위한 개인 공간 확보에 중점을 두었다. 화장실을 하나 더 추가하고 다 같이 사용하던 침실 두 곳을 분할해 11실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롯데건설은 전 임직원이 매달 사회에 환원하는 기부금의 3배의 금액을 회사가 기증하는 1:3 매칭 그랜트 제도로 샤롯데 봉사기금을 조성해왔다. 매칭 그랜트 제도를 통해 마련된 기금을 재원으로 샤롯데 봉사단이 그동안 자율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왔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개선된 시설을 보고 기뻐할 수혜자를 생각하니 뿌듯한 마음이 들었다. 나눔은 실천할수록 그 크기가 더욱 커진다고 생각한다점점 나눔이 커질 수 있도록 건설업의 특성을 살려 꾸준하게 활동을 이어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