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영철 제넥신 회장, 내년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서 임상 중간결과 발표

증권 입력 2019-12-23 13:06:29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GX-188E 자궁경부암 임상2상 중간결과발표

주요 파이프라인인 하이루킨-7및 GX-H9의 임상 현황 공개

성영철 제넥신 회장.[사진=서울경제]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제넥신이 내년 1월 13일부터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바이오 투자 컨퍼런스인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 참가한다.


제넥신 관계자는 23일 “내년 바이오 투자 컨퍼런스에서 성영철 회장이 직접 임상단계 주요 파이프라인인 HPV 치료백신 GX-188E의 키트루다 병용 자궁경부암 임상2상 중간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목표 치료반응률을 조기 달성해 더 많은 환자 수에서 통계적으로 의미 있는 항암효과를 보이고자, 최근 임상 규모를 확장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올해로 38회를 맞는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는 매년 40여개국 1,500여개의 제약바이오기업들이 지난해 성과와 올해 계획을 전세계 기관투자자에게 발표하는 행사로, 공식 초청받은 기업에 한하여 발표 기회가 주어진다. 제넥신은 2018년에 이어 2020년에 다시 초대됐으며, 지난 11월 말 대표이사로 복귀한 성영철 회장의 첫 공식 발표와 함께 최고 경영진인 지희정 사장, 우정원 부사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제넥신은 컨퍼런스를 통해 자궁경부암 치료백신 임상결과와 더불어 면역항암제로 개발 중인 하이루킨-7의 임상현황 및 지속형 성장호르몬제제인 GX-H9의 소아성장호르몬결핍증 임상2상 2년 키성장 결과도 공개할 예정이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