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승수 한샘 회장 “7년내 매출 10조 달성”

산업·IT 입력 2020-01-21 14:47:41 수정 2020-01-21 19:13:4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중국·미국 이어 동남아 진출…글로벌 기업 도전

“리모델링 사업이 견인…50개 상권에 전용매장”

온라인 사업·원가 구조 혁신 통해 경쟁력 확보

강승수 한샘 회장이 21일 상암동 사옥에서 한샘의 중장기 경영 방향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서울경제TV]

[앵커]
창립 50년을 맞은 홈 인테리어 기업 한샘이 100년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한 중장기 경영 방향을 내놨습니다. 시장 점유율 확대를 통한 매출 10조 달성, 리모델링 사업 확장, 해외시장 공략 등 3가지 키워드를 제시했습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
한샘이 향후 7년 안에 매출 10조원 기업으로 발돋움한다는 목표입니다.
이를 위해 홈 인테리어 시장 점유율을 30%까지 끌어올린다는 계획입니다.


리모델링 사업을 영위하는 ‘리하우스’ 부문이 이를 견인해 줄 것이란 판단입니다.
전용매장을 구축해 전국 50개 상권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인터뷰] 강승수/한샘 회장
“7년이라면 (매출 10조 달성) 충분히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거죠.  5조 원도 할 수 있는 리하우스(리모델링) 말씀드린 것처럼 나름대로 다 할 수 있는 로직(Logic)이 있고 도전적이지만 실현 가능한 목표고…”


온라인 사업도 강화합니다.
유통환경 변화에 발맞춰 온라인쇼핑몰 ‘한샘몰’을 O2O 리빙 전문몰로 꾸려나갈 계획입니다.
또한, 전략기획실을 중심으로 원가 구조 혁신을 통해 핵심 상품의 가격 경쟁력을 확보를 목표로 합니다.


해외시장 공략에도 속도를 낸다는 방침입니다.
중국 시장을 중심으로 플래그십스토어 등 유통망을 확장과 중국 현지 기업의 투자유치에도 힘을 쓴다는 계획입니다.
또한, 기존에 진출한 미국, 일본에 이어 동남아 시장 진출을 통해 글로벌 비중을 늘리겠다는 겁니다.
 

[스탠딩]
한샘이 한국을 넘어 세계 시장에서 입지를 공고히 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서울경제TV 김혜영입니다. jjss1234567@naver.com

[영상편집 이한얼/영상취재 김서진]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