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전세가율, 5년3개월만에 70%선 붕괴

부동산 입력 2020-02-27 18:00:33 수정 2020-02-27 23:56:36 김혜영 기자 1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 아파트 전세가율 55.6%로 7년만에 최저치

전국 아파트 매매가 대비 전세가비율이 70%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전국 아파트 전세가율이 70% 미만으로 내려간 것은 2014년 11월 이후 5년 3개월 만입니다.
최근 전세가율 하락은 전셋값 오름폭보다 매매가격 상승폭이 컸기 때문입니다. 올해 들어 전국 아파트 전셋값은 1월 0.20%, 2월 0.22% 오른 데 비해 매매가격은 1월 0.38%, 2월 0.46% 올랐습니다.
이 가운데 서울 아파트 전세가율은 55.6%로 2013년 1월 이후 7년여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서울 아파트시장 역시 이번달 매매가격이 0.51% 오른 데 비해 전셋값은 0.26%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