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엘비 투자사, 뇌종양 치료백신 임상 1상 FDA Pre-IND미팅 완료

증권 입력 2020-03-05 14:58:51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에이치엘비는 이뮤노믹 테라퓨틱스가 미국 식품의약국(FDA)과 악성 뇌종양인 교모세포종 치료백신(ITI-1001) 미국 임상 1상 관련 Pre-IND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5일 밝혔다.


ITI-1001은 이뮤노믹의 UNITE 플랫폼 기술을 기반으로 교모세포종 치료를 위해 개발된 DNA 치료백신으로, 교모세포종의 p65, IE-1, 그리고 CMV antigen을 타깃으로 하는 항암면역치료제이다. 

 

윌리암 헐 이뮤노믹 대표이사는 “우리는 FDA와 ITI-1001에 대한 Pre-IND 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향후 FDA의 가이드에 따라 뇌종양 환자들에게 치료 가능한 옵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임상프로그램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뮤노믹은 UNITE 플랫폼 기술을 활용한 면역치료제를 개발하는 미국의 회사로, DNA 치료백신 부분의 글로벌 리딩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는 기업이다. 


에이치엘비 관계자는 ”교모세포종 면역세포치료제인 ITI-1000의 임상 2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임상 진행율은 80%를 상회하고 있다”며 “임상 2상을 완료 후 혁신신약 지정을 통해 조건부판매승인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교모세포종은 미국과 유럽에서 연간 2만6,000 ~ 2만7,000명의 신규환자가 발생하고 있다. 지난 2005년 허가 받은 세포독성항암제인 테모달(Temozdomide)이 1차 치료제로 사용되고 있으나 5년 생존율이 5% 이하에 불과해 신약에 대한 수요가 매우 큰 암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에이치엘비는 지난 19일 이뮤노믹에 4,000만불을 투자하고, 이후 지분확대 협의에 따라 최종적으로 51%까지 인수하기로 했다고 밝힌 바 있다. /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