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 “한국 경제성장률 1.6→1.0% 하향 조정”

경제·사회 입력 2020-03-12 13:54:55 수정 2020-03-12 13:55:46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글로벌 투자은행(IB) 골드만삭스는 12일 코로나19 영향으로 올해 한국의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1.6%에서 1.0%로 내렸다.

 

골드만삭스는 전날 발표한 보고서에서 중국에서 코로나19가 발생하고 최근 다른 국가에서 감염이 급증하면서 전 세계 경제 전망에 대한 역풍이 더 심각해졌다이는 세계 무역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아시아 지역 경제에 도전이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골드만삭스는 한국 내수에 대해서도 “(코로나19) 국내 수요에 미치는 영향은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당시의 2배에 달할 수 있다올해 1분기 민간 소비 부문은 메르스 때보다 2배 위축됐고 2분기에도 이런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골드만삭스는 한국 정부가 추경 예산안 등 여러 경기부양책을 통해 경기침체를 피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금융팀

you@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