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코로나19 진단시약 미국 FDA 긴급사용 승인

증권 입력 2020-04-22 08:59:15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씨젠 CI.[사진=씨젠]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씨젠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진을 위한 진단시약 ‘AllplexTM 2019-nCoV Assay’의 긴급사용을 승인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진단시약은 3개의 목표유전자 (E, RdRp, N) 모두를 검출해 정확도가 높고, 한 개의 튜브만으로 검사가 가능해 대량 검사에 효율적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이번 FDA의 긴급사용 승인을 통해 씨젠은 미국의 주요 검진기관들이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회사의 자동검사시스템을 통한 대량 검사를 곧 진행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씨젠의 검사시스템은 이탈리아 스페인 프랑스 독일 등을 중심으로 60여개국에서 사용되고 있다.


천종윤 씨젠 대표이사는 “결과분석 소프트웨어를 포함한 씨젠의 자동화된 시스템은 검사수행의 편리함과 검사물량의 확장성으로 인해, 지금처럼 수천 건의 검사를 하루 만에 수행해야 하는 감염확산 상황에서 검사량을 대폭 증가시키는데 매우 유용한 것으로 입증됐다”고 밝혔다. 이어 “계속해서 코로나 바이러스의 수많은 변이까지도 함께 검출할 수 있는 강화된 성능의 제품개선을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