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제주항공, 수요회복 기대 힘들다…투자의견↓”

증권 입력 2020-05-12 08:38:25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미래에셋대우는 12일 제주항공에 대해 “최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증가해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수요 회복을 기대하기가 어렵다”며 투자의견은 매수에서 중립으로 하향 조정했다.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류제현 연구원은 “제주항공은 1분기 실적 악화에 이어 2분기 역시 코로나19의 영향이 지속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정부의 방역 방침이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방역으로 전환돼 국내선부터의 수요 회복이 기대됐지만, 최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수도권을 중심으로 증가해 기대감 확신이 쉽지 않다”고 덧붙였다.


류 연구원은 “2분기 역시 코로나19 여파 속 제주항공의 국내선 및 국제선 수송량이 전년 동기 대비 39.9%, 81.3% 감소할 전망”이며 “원화 기준 단가도 15%, 20%  가량 하락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제주항공의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5.9% 급감한 2,292억원을 기록했다”며 “국내선 및 국제선 수송량이 29%, 42.6% 감소해 예상치를 하회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영업손실은 657억원으로 추정치였던 634억원을 소폭 하회했다”며 “코로나19에 따른 항공수요 악화로 국내선과 국제선 탑승률 및 가동률이 급락했고, 휴직 등 비용절감 효과도 거의 나타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류 연구원은 “상반기 안에 극적인 반전이 없다면 추가적인 정부 지원 및 자본 확충이 필요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